코스피 3,223.04 20.72 (+0.65%)
코스닥 1,037.80 6.66 (+0.65%)

[마켓인]해시드, 발 빠른 투자 주목…연내 2호 펀드 조성 나선다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 1호 펀드 빠른 소진
크래프톤·네이버·카카오 출자로 업계 관심 받기도
최근 세트랩스·업라이즈·플라브 등에 투자
  • 등록 2021-06-09 오전 2:00:00

    수정 2021-06-09 오전 2:00:13

[이데일리 이광수 기자]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인 해시드가 빠른 투자 속도에 업계의 관심이 쏠린다. 지난해 결성한 1호펀드가 적지 않은 규모에도 빠르게 소진되고 있다. 올 연말에는 2호 펀드 조성에도 나설 전망이다.

8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해시드는 올해 연말 2호 펀드 설정에 나설 전망이다. 현재 1호펀드 소진 속도를 고려했을 때 하반기에는 신규 펀드 조성에 돌입할 것이라는 설명이다. 설정 규모는 지난해 설정된 1호 펀드(1200억원)보다 좀 더 클 것으로 예상된다.
해시드는 지난해 9월 창업투자회사(VC) 해시드벤처스를 설립하고 같은 해 12월 ‘해시드 벤처투자조합1호(Hashed Venture Fund I)’를 약 1200억원 규모로 설정했다. 석 달 만에 1200억원의 대형 펀드를 모태펀드 출자 없이 운용사 출자금과 순수 민간자본으로 결성했다. 이는 국내에서 조성된 첫 블록체인 투자 펀드다.

해당 펀드에는 배틀그라운드 개발사 ‘크래프톤’과 네이버, 카카오 등이 출자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업계의 큰 관심을 받았다. 블록체인 전문가 김서준 대표가 해당 펀드의 대표 펀드매니저를 맡고 있다. 김 대표는 교육기술 스타트업 ‘노리’를 창업해 대교에 매각하는 등 업계에서 창업과 회수 경험을 인정받고 있다.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지만 펀드를 통해서는 코인이나 토큰에 직접 투자 하지 않는다. 블록체인 관련 플랫폼이나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사업 모델을 갖춘 초기 기업에 투자한다.

최근에만 이더리움(ETH) 스마트컨트랙트 기반 자산 관리 플랫폼 토큰 세트(TokenSets) 개발사 ‘세트 랩스(Set Labs)’에 시리즈A 후속 투자를, 디지털자산 로보어드바이저 자동매매 서비스 헤이비트(Hey bit)를 운영하는 ‘업라이즈’에 시리즈B 투자를 집행했다. 이날 NFT(대체불가능토큰)기반 중고 명품거래소인 ‘플라브’에도 시드 투자를 집행했다.

블록체인 이외에도 IT 기반 유망 스타트업 발굴도 활발하다. △콘텐츠 번역 서비스인 자메이크를 운영하는 ‘보이스루’ △전동 킥보드 공유 서비스 ‘스윙’ △미국 비상장 주식 투자 플랫폼 ‘리퍼블릭’ △해외 커머스 플랫폼 ‘누리하우스’ 등에 투자했다.

해시드는 지난 2017년부터 별도의 민간 자금 유치 없이 블록체인 투자사로 업계에 이름을 알렸다. 카카오의 클레이튼과 라인의 링크 등 아시아의 대형 IT기업들의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초기부터 투자하고 자문해 온 것으로도 유명하다. 최근에는 KB국민은행과 가상자산 종합관리 기업 코다(KODA)를 공동설립하는 등 블록체인 산업에도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