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40.51 10.42 (+0.33%)
코스닥 1,046.12 6.69 (+0.64%)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오은영 "60kg 이하 사람들과 말 안 해"

  • 등록 2021-09-15 오전 8:30:59

    수정 2021-09-15 오전 8:30:59

(사진=네이버 NOW. ‘등교전 망설임’ 캡처)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드디어 베일을 벗은 ‘등교전 망설임’에 오은영 박사가 83명의 연습생들 일일 엄마로 변신했다.

14일 오후 7시 네이버 NOW.(나우)를 통해 MBC 오디션 프로그램 ‘방과후 설렘’ 프리퀄 ‘등교전 망설임’의 첫 화가 공개됐다.

이날 오은영 박사는 3학년 연습생 딸들을 만나기 전 일부 연습생들을 직접 만나 함께 연습실로 출근, 화기애애한 모습으로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만들었다.

먼저 소속사 SM부터 YG, FNC까지 모두 합격한 김윤서를 만나 오은영은 일어나자마자 몸무게를 재는 윤서에 깜짝, 42kg밖에 안되는 몸무게에 또 한 번 놀라며 “60kg 이하 사람이랑 말 안 한다. 젊은 사람들은 50kg는 돼야 한다”라며 충격을 표했다. 또한, 초등학교 4학년 때부터 연습생을 시작한 윤서에 오은영은 “열심히 하되 비장하면 안 된다”라며 조언을 건넸다.

이어서 오은영은 영어 능력자 이재이와 댄스 실력자 최윤정, 조예주와 함께 신나는 연습실 출근길에 올랐고, 이들은 코인 노래방을 방불케하는 흥 넘치는 모습과 노래로 안방극장을 뜨겁게 달궜다.

이후 연습실에 도착한 오은영은 3학년 딸들을 보자마자 맨발로 들어섰고, 신발을 신어도 된다는 딸들의 말에 “연습실은 처음이라”라며 깜찍한 모습을 보였다. 또, 예쁜 미소로 오은영을 맞이해주는 딸들에 깜짝 댄스를 선사, 어디서도 보지 못한 오은영의 춤에 딸들 역시 훈훈한 미소로 답했다.

본격 방송 전부터 MZ 세대를 겨냥한 제페토와의 협업, 입시설명회 영상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사한 ‘방과후 설렘’ 프리퀄 ‘등교전 망설임’은 매주 화, 금 오후 7시 네이버 NOW.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