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49.32 24.68 (+0.77%)
코스닥 991.13 3.36 (+0.34%)

'관종언니' 이지혜, 유튜브 수익 공개→어린이 위해 5000만원 기부

  • 등록 2021-05-07 오전 8:56:27

    수정 2021-05-07 오전 8:56:27

(사진=‘밉지않은 관종언니’ 유튜브 채널 화면)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가수 이지혜가 자신의 유튜브 수익금 5000만원을 어린이들을 위해 기부했다.

이지혜는 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에 ‘2021년 1분기 유튜브 수익 공개! 이 돈을 어디에 쓸거냐면요’이란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지혜는 이날 남편 문재완씨와 함께 유튜브를 통해 얻은 수익 공개함과 동시에 기부를 발표해 눈길을 끌었다.

이지혜는 과거 2500만원을 기부한 내역과 2021년 1/4분기 유튜브 수익금, 조회수를 빠짐없이 공개했다. 이지혜는 “1월 3900불, 2월 4287불, 3월 8003불로 총 16100불”이라며 “한화로는 약 1790만 원에 이른다”고 밝혔다.

수익금의 사용처를 두고 고민하기도 했다고 털어놨다. 이지혜는 “사실은 포르쉐를 살려고 모아둔 돈이 있다. 사실은 이번에 세금 내고 뭐하느라 그 돈이 많이 빠져나갔다. 정말 고민됐다. 딱 1790만 원만 할까. 근데 그건 아닌 것 같다. 제가 잘 되고 돈을 벌고 하는 건 제가 잘나서가 아니라 저를 사랑해주고 많이 응원해준 관심이 여러분 덕분이기 때문에 제가 다 가질 순 없다”며 “오늘 말을 뱉지 않으면, 오늘 기부하지 않으면 마음이 변할 것 같아서 오늘 5000만 원을 기부하겠다”고 솔직히 털어놔 훈훈함을 자아냈다.

기부처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으로 정했다. 이지혜는 “지난번에는 힘든 아이들을 위해서 보육센터 같은 곳에 기부를 했는데 이번에는 학대받은 어린이들 이슈가 있어서 그런 쪽에 관심을 가지게 됐다”며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알아봤는데 거기서 금액이 가장 필요한 부분이 위탁가정의 초기지원금이고, 또 학대받은 아이들이 상담받는 데에 필요한 부분이 가장 급하다고 한다”고 취지를 전했다.

그러면서 “제 삶에 제 시간도 없고 오롯이 뭘 즐기고, 명품 사고 이런 걸 즐기는 편도 아니고 그래서 유일하게 차를 한 대 사려고 했는데 차가 늦게 나오고, 또 언제 나올지 되게 확실한 일정도 안 나오고 이런 게 오히려 다행인 것 같다”며 “이렇게 기부하면서 좋은 곳에 쓰이고 뜻깊은 일을 하는 것 같아서 제가 할 수 있다는 게 감사한 것 같다”고도 덧붙였다.

이를 듣고 있던 남편 문재완 역시 “너무 뜻깊다. 아이들 그런 이야기만 들으면 눈물이 난다”고 했다. 이지혜는 “눈물 날 거 같다”며 “행복하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이지혜는 “요즘 사실 조금 체력적으로나 심리적으로나 많이 힘들었다. 일이 많다 보니 감사하면서도 체력적으로 힘든 것들이 가장 저를 힘들 게 한 것 같다. 열심히 벌어서 저만 행복하고, 우리 가족만 행복한 게 아니라 이 세상을 짊어져 갈 다음 세대들에게 뜻깊은 일을 했다고 생각하면 감사하고 기쁘다”는 소감을 전해 뭉클함을 선사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