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수금화목토' 김재영, 슈퍼스타↔연하남 갭차이…치명적 매력

  • 등록 2022-08-26 오전 9:01:02

    수정 2022-08-26 오전 9:01:02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tvN 새 수목드라마 ‘월수금화목토’ 측이 김재영의 첫 스틸을 공개했다. 박민영의 화목토 신규고객이 돼 슈퍼스타와 연하남의 매력을 오갈 김재영의 활약에 기대가 증폭된다.

tvN 새 수목드라마 ‘월수금화목토’(연출 남성우/ 극본 하구담/ 제작 스튜디오육공오)는 완벽한 비혼을 위한 계약 결혼 마스터 최상은과 월수금 미스터리 장기 고객, 화목토 슈퍼스타 신규 고객이 펼치는 퐁당퐁당 격일 로맨스. 박민영(최상은 역), 고경표(정지호 역), 김재영(강해진 역)을 캐스팅 완료하고 ‘간 떨어지는 동거’, ‘꼰대인턴’, ‘킬잇’ 등을 연출한 남성우 PD가 메가폰을 잡아 감각적이고 재기 발랄한 영상을 기대하게 한다.

이중 김재영은 계약결혼 마스터 최상은의 화목토 신규고객 ‘강해진’ 역을 맡았다. 강해진은 아이돌 출신으로 아시아를 씹어먹고 배우가 되어 할리우드 정복까지 넘보고 있는 대한민국 대표 슈퍼스타로, 일명 ‘될놈될의 표본’이다. 하지만 그런 강해진을 곤경에 빠뜨릴 대형 루머가 돌기 시작하며, 강해진은 최상은의 화목토 신규고객이 되겠다고 나서게 된다. 이에 매력적인 마스크와 우월한 기럭지로 ‘로코원석’으로 떠오르고 있는 김재영이 극중 박민영의 화목토 신규 남편이 돼 보여줄 매력에 관심이 증폭된다. 이 가운데 ‘월수금화목토’ 측은 오늘(26일) 김재영의 스틸을 첫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스틸 속 김재영은 ‘슈퍼스타 강해진’으로 완벽 변신해 눈길을 끈다. 먼저 김재영은 레이스가 포인트인 유니크한 블랙 슈트를 입고 있는데 남다른 의상 소화력이 보는 이의 감탄을 자아낸다. 이는 영화 홍보차 뉴스에 출연하게 된 모습으로, 여유로운 태도에서 대한민국을 주름잡는 스타의 아우라가 폭발한다.

이어진 스틸 속에는 일상에서도 남다른 포스를 발산하는 김재영의 모습이 담겼다. 김재영은 피부 관리를 위해 마스크 팩을 붙인 채 주차장에 들어서는가 하면, 카페에서는 짙은 옐로우 선글라스로 얼굴을 가린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뿜어져 나오는 독보적인 아우라가 보는 이들의 시선을 자동 고정시킨다. 이에 만인의 연인인 김재영이 어떤 이유로 계약 결혼 마스터 박민영을 찾게 된 것인지 이들의 관계에 호기심이 모아진다.

‘월수금화목토’ 제작진 측은 “김재영은 화려한 스타의 모습뿐만 아니라 엉뚱하고 개구진 매력까지 발산하며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일 것이다”면서 “특히 극중 김재영은 치명적인 섹시미와 박민영에게만 한정으로 달라지는 연하남의 갭차이로 설렘을 선사할 것이니 그의 활약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tvN 새 수목드라마 ‘월수금화목토’는 오는 9월 21일(수)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