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370.86 12.45 (+0.53%)
코스닥 830.67 6.02 (+0.73%)

홈플러스, 추석 맞아 협력회사 대금 조기 지급

중소협력사 원활한 명절 자금운영 지원
코로나로 어렵지만 고통분담, 상생 차원
  • 등록 2020-09-13 오전 6:00:00

    수정 2020-09-13 오전 6:00:00

홈플러스 강서 본사 전경.(사진=홈플러스)
[이데일리 이윤화 기자] 홈플러스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중소 협력회사의 원활한 자금운영을 돕기 위해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조기 지급 대상 회사는 대기업을 제외한 중소 협력회사 중심의 약 3400개사로 약 813억 원 규모의 대금이 조기 지급된다.

홈플러스는 중소 협력회사 대금을 정상지급일보다 평균 10일 앞당겨 추석 연휴 전인 25일 일괄 지급하기로 했다.

임일순 홈플러스 사장은 “사상 최악의 실적과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협력회사와의 고통분담과 동반성장 차원에서 자체적으로 금융비용을 투자해 상품 대금을 명절 전에 미리 지급하기로 했다”며 “중소 협력회사들이 자금 부담을 덜고 추석 영업을 준비하는데 작은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