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9월 대형 IPO 급감에 주식 발행 감소…회사채는 발행 증가

금감원, 9월중 기업의 직접금융 조달실적
대형 IPO 현대중공업 1건뿐…전월比 54.5% ↓
일반 회사채 중심 차환목적 발행 재개
  • 등록 2021-10-27 오전 6:00:00

    수정 2021-10-27 오전 6:00:00

[이데일리 김소연 기자] 대형 기업공개(IPO)가 줄어든 영향으로 지난달 주식 발행은 전월 대비 50% 이상 줄었다. 회사채는 반기 보고서 제출과 금리 이상 등으로 급감했던 일반 회사채 발행이 재개되면서 발행 규모는 증가했다.

27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9월 주식 발행 규모는 총 23건, 2조 349억원으로 전월(22건, 4조4741억원) 대비 2조4392억원(54.5%) 감소했다. 상장기업의 유상증가는 증가했지만 전월에 비해 대형 IPO가 감소함에 따라 발행규모는 줄어들었다.

IPO는 총 14건, 1조4486억원을 조달했다. 전월(12건, 4조877억원) 대비 건수는 2건 증가했지만 금액은 2조6391억원 감소했다. 대형 IPO는 유가증권(코스피)시장 현대중공업(329180) 1건(1조800억원)이었고 나머지 13건은 스팩 등 모집금액 1000억원 미만의 코스닥 PIPO가 줄이었다. 코스닥 상장은 에이비온(203400)·와이엠텍(273640)·바이오플러스(099430)·실리콘투(257720)프롬바이오·에스앤디(260970)·원준(382840)·아스플로(159010) 와 더불어 스팩 5건으로 총 13건이었다.

자료=금융감독원
유상증자는 9건, 5863억원으로 전월(10건, 3864억원) 대비 건수는 1건 감소했지만 금액은 1999억원 증가(51.7%)했다. 코스피 1건(에어부산(298690))과 코스닥 6건(엠투엔(033310)·드래곤플라이(030350)·체리부로(066360)·지에이치신소재·스튜디오산타클로스(204630)엔터테인먼트·피에이치씨(057880))이다. 기타 2건도 있었다.

9월 회사채 발행규모는 총 17조5894억원으로 전월(14조8858억원) 대비 2조7036억원(18.2%) 증가했다.

일반회사채는 47건, 4조9500억원으로 전월(4건, 6200억원) 대비 4조3300억원(698.4%)나 늘었다. 이는 반기보고서 제출과 기준금리 인상에 따른 발행건수 급감 이후 다시 발행이 재개되면서 규모가 증가했다. 일반회사채는 9월 들어 차환목적의 발행이 재개되고, 시설자금 비중이 증가했다. 중기채 위주로 발행됐다.

금융채는 172건, 11조6420억원으로 전월(205건, 12조3740억원) 대비 7320억원(5.9%) 감소했다. 금융지주채가 9건, 1조2000억원으로 전월 대비 500% 증가했고, 은행채는 4조7100억원(21건)·기타금융채 5조7320억원(142건)으로 집계됐다. 신용카드사와 할부금융사, 증권사 모두 발행을 축소했다.

자료=금융감독원
ABS는 9974억원으로 전월보다 8944억원(47.3%)감소했다. 프라이머리 채권담보부증권(P-CBO)는 5204억원으로 전월 대비 2529억원(32.7%) 감소했다.

지난달 말 기준 전체 회사채 잔액은 618조2146억원으로 전월 대비 3조463억원(0.5%)이 증가했다. 일반 회사채 발행이 크게 증가하면서 순발행으로 전환했다.

9월 기업어음(CP) 및 단기사채 발행실적은 137조2407억원으로 전월보다 15조336억원(9.9%) 감소했다. 전체 CP 발행실적을 보면 총 36조1097억원으로 전월보다 2조495억원(5.4%) 감소했다.

일반기업이나 금융사 등이 발행하는 일반CP는 15조658억원으로 전월보다 11% 증가했고, 프로젝트파이낸싱(PF) 대출채권을 기초로 발행하는 PF 자산유동화기업어음(ABCP)은 3조4622억원으로 전월보다 8.2% 증가, 기타 ABCP는 17조5818억원으로 전월보다 17.8% 줄었다.

9월말 기준 CP 잔액은 218조8569억원으로 전월 보다 1.7%(3조8299억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단기사채는 전월보다 11.4% 감소한 101조1309억원이 발행됐다. 단기사채 잔액은 지난달 말 기준 52조8080억원으로 전월보다 8.5% 줄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