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69.77 16.13 (-0.52%)
코스닥 963.85 0.59 (-0.06%)

세븐틴, 美 ‘켈리 클락슨 쇼’ 접수

  • 등록 2021-01-14 오전 10:05:48

    수정 2021-01-14 오전 10:05:48

세븐틴(사진=플레디스)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그룹 세븐틴이 미국 간판 TV쇼 ‘켈리 클락슨 쇼’를 뜨겁게 달궜다.

세븐틴은 지난 13일(현지 시간) 방송된 미국 NBC 인기 TV쇼 ‘켈리 클락슨 쇼’(The Kelly Clarkson Show)에 출연, 미니 7집의 타이틀곡 ‘레프트 앤 라이트’(Left & Right) 무대로 글로벌 팬들을 흠뻑 매료 시켰다.

미국 최고의 TV 상인 에미상을 3차례 수상, 미국 톱3 데이타임 토크쇼로 손꼽히고 있는 ‘켈리 클락슨 쇼’는 닉 조나스, 존 레전드, 두아 리파 등 세계적인 영향력을 지닌 인물들이 게스트로 출연한 바 있어 세븐틴의 출연 소식만으로도 전 세계의 높은 관심을 모았다.

본격적인 무대에 앞서 켈리 클락슨은 세븐틴의 폭발적인 글로벌 인기를 입증하듯 “이번 게스트는 전 세계적으로 총 600만 장 이상의 앨범 판매량과 20억 회 이상의 스트리밍을 기록했다”라고 남다른 기록을 집중 조명했으며 “세븐틴은 K팝 퍼포먼스의 강자”라는 칭찬을 더해 분위기를 한껏 예열 시켰다.

이어 직장인으로 깜짝 변신해 회사 안에서 열심히 일을 하고 있는 세븐틴이 등장, 이들이 선사할 색다른 퍼포먼스를 더욱 기대케 한 것은 물론 퇴근 시간을 알리는 시계 소리에 맞춰 흘러 나오는 미니 7집의 타이틀곡 ‘레프트 앤 라이트’ 전주는 180도 다른 분위기를 선사해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한 세븐틴은 소품과 공간들을 적절하게 활용해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연출과 구성으로 역시 믿고 보는 퍼포먼스를 완성시키며 몰입도를 더했을 뿐만 아니라 퇴근 후 사무실을 벗어나 지하철로 향하는 모습은 보는 이들의 어깨를 들썩이게 하는 신나는 에너지를 전달했다.

특히 화려한 그래피티와 포스터로 뉴욕을 연상케 하는 지하철 공간에서의 단체 퍼포먼스는 무대의 대미를 장식했다. 타이틀곡 ‘레프트 앤 라이트’에서 느낄 수 있는 것처럼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모습을 세븐틴만의 방식으로 표현한 이번 무대는 마치 유쾌함이 넘치는 한 편의 영화를 관람하는 듯한 감동을 선사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