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한축구협회, '골 때리는 그녀들' 제작진에 감사패 준다

  • 등록 2021-11-25 오전 10:51:59

    수정 2021-11-25 오후 2:04:48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축구에 열정을 다하는 여성들의 모습을 보여주면서 큰 인기를 모으고 있는 SBS의 예능 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이 대한축구협회로부터 감사패를 받는다.

대한축구협회는 오는 27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신세계 이마트 초청 여자 국가대표팀 친선경기’ 한국과 뉴질랜드의 1차전 하프타임 행사로 ‘골때리는 그녀들’ 제작진에게 감사패를 수여한다고 25일 밝혔다. 프로그램의 연출을 맡은 이승훈 PD와 개그우먼 팀의 선수로 출연 중인 김민경 씨가 대표로 경기장에 나와 대표로 감사패를 받을 예정이다.

‘골 때리는 그녀들’은 지난 2월 설날 특집으로 방송돼 큰 호응을 얻은 뒤 6월부터 정규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밤에 방송되고 있다. 다양한 분야의 여성들이 각자 축구팀을 만들어 승리를 향해 분투하는 모습으로 감동과 재미를 주고 있다. 출연진 중 펜싱 국가대표 출신 남현희, 모델 송해나는 지난달 열린 제10회 이데일리 W페스타에 연사로 나서 ‘골 때리는 그녀들’ 출연을 비롯한 여성들의 도전에 대한 이야기로 호응을 이끌어내기도 했다.

박경훈 대한축구협회 전무는 “‘골 때리는 그녀들’ 방송 후에 축구를 해보고 싶다는 여자분들이 무척 많아졌다고 들었다”며 “여자 축구 활성화를 위해서는 직접 공을 차보면서 흥미를 느끼는 것이 중요하다. 이 프로그램이 여성들의 축구 입문을 늘이고 인식을 바꾸는데 큰 도움이 되고 있어 감사의 뜻을 전하게 됐다”고 말했다.

대한축구협회는 올해초 ‘여자축구 활성화 프로젝트팀’을 별도 조직으로 만들고, 여성의 축구 참여 기회 확대를 위해 힘쓰고 있다. 그 일환으로 서울시 교육청, 신세계 그룹과 함께 여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렛츠 플레이 축구교실’ 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