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이번주 유가 동향]전국 주유소 휘발유 9주째 하락…ℓ당 1621.9원

정부 유류세 인하 효과 지속
  • 등록 2022-01-15 오전 8:00:00

    수정 2022-01-15 오전 8:00:00

[이데일리 박민 기자] 새해에도 정부의 유류세 인하 효과로 전국 휘발유 평균 가격이 9주 연속 내림세를 이어오고 있다.

15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월 둘째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리터(ℓ)당 1621.9원으로 전주보다 0.5원 내렸다.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개별 주유소 판매가격의 합을 전체 주유소 개수로 나눈 값이다.

휘발유값 하락은 정부의 유류세 인하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앞서 국내 휘발유 가격은 지난해 11월 둘째주 ℓ당 1807.0원까지 치솟으며 2014년 9월 이후 최고치를 찍은 바 있다.

이에 정부는 물가 안정과 서민 부담을 줄이는 차원에서 지난해 11월 12일부터 올해 4월 30일까지 한시적으로 ‘유류세 20% 인하’에 나서자 휘발유 가격은 하락세로 전환했고, 9주째 이어오고 있는 것이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휘발유 가격이 ℓ당 1589.3원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반면 GS칼텍스의 휘발유 가격은 ℓ당 1631.2원으로 가장 높았다. 지역별로는 서울이 ℓ당 1690.8원으로 가장 비쌌고, 대구는 1588.1원으로 가장 저렴한 지역으로 꼽혔다.

경유 가격도 하락세를 이어오고 있다. 전주 대비 1.0원 급락한 ℓ당 1439.9원을 기록했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평균가격이 ℓ당 1409.6원으로 가장 낮았고, 이에 반해 GS칼텍스 주유소가 가장 높은 1451.0원을 기록했다.

이번주 국제유가는 미국 원유재고 감소, 미 연준 양적긴축 연말 가능성 시사, 리비아 석유 수출 차질 등의 영향으로 상승세를 이어갔다. 우리나라로 수입되는 중동산 원유의 기준이 되는 두바이유는 전주보다 2.9달러 오른 배럴당 81.4달러를 기록했다.

(사진=이데일리 방인권 기자)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