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데이원, 모리구치 영입…KBL 역대 2번째 일본 선수

12일 아시아쿼터 선수 계약 공식 발표…내년 5월까지
"빠른 스피드와 수준급 볼 핸들링, 슈팅 능력 갖춰"
  • 등록 2022-08-12 오전 10:09:41

    수정 2022-08-12 오전 10:09:41

[이데일리 스타in 이지은 기자] 프로농구 고양 데이원스포츠가 아시아쿼터 선수로 일본인 가드 모리구치 히사시(23)를 영입했다.

데이원 모리구치 히사시(사진=데이원 제공)
데이원스포츠는 12일 “2022~2023시즌 아시아쿼터 선수로 모리구치와 계약했다”고 발표했다. 기간은 내년 5월까지다.

모리구치는 2020~2021시즌과 2021~2022시즌 원주 DB에서 뛰었던 나카무라 타이치에 이어 아시아쿼터 제도로 한국프로농구(KBL) 무대를 밟는 역대 두 번째 일본 선수다.

일본 도카이 대학을 졸업한 모리구치는 신장 180㎝의 가드로, 제73회 일본대학농구선수권대회에서 경기당 평균 14득점 8리바운드 8어시스트로 활약했다. 대학 2학년부터 4학년까지 큐슈대학농구리그 22경기에서 평균 15득점 6리바운드 7어시스트를 기록했다.

데이원스포츠는 “빠른 스피드와 수준급 볼 핸들링, 정확한 슈팅 능력을 갖추고 있는 선수”라고 소개했다.

모리구치는 이달 말 입국해 선수단에 합류할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