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16.97 10.81 (+0.36%)
코스닥 992.09 2.98 (-0.3%)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번호만 넣으면 OK‥국토부가 진짜 중고차값 알려준다

중고차 매매 평균 금액 조회 서비스
22일부터 차량번호로 간편하게 조회
  • 등록 2021-07-22 오전 6:00:00

    수정 2021-07-22 오전 6:00:00

[이데일리 장순원 기자] 정부가 중고차판 실거래가격 정보를 제공한다. 소비자들이 중고차를 사고 팔때 허위나 미끼매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다.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자동차365’ 사이트를 통해 ‘중고차 매매 평균금액 조회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중고차 허위매물 탓에 생기는 소비자 피해 막으려는 취지다.

실제 한국교통안전공단이 지난 4월 설문조사를 한 결과, 중고차 구매경험이 있는 고객 2209명 중 688명(31%)이 중고차 사기를 당한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사기 유형의 38%가 허위매물로 나타났다.

중고차를 사려는 소비자가 자동차365 사이트에 접속한 뒤 차량의 번호를 입력하면 해당 차량과 형식이 같은 차의 과거 1년간 등록건수, 평균 매매금액, 연식별 평균 매매가격 변화추세를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지금까지 자동차 365 사이트를 통해 중고차 시세 정보를 제공해왔다. 중고차 매매플랫폼 업체의 정보를 연계해 제공하는 형태였다. 하지만 모델별로 시세 편차가 있고 데이터의 신뢰도를 보증할 수 없다는 한계가 있다. 민간 업체는 실거래가가 아닌 판매자의 호가(팔려고 부르는 값)를 기반으로 가격정보를 제공했기 때문이다. 허위 매물 등을 거를 수 없는 구조다.

신규 서비스는 자동차를 매매할 때 작성하는 ‘자동차양도증명서’에 적힌 동일차종의 과거 1년간 실제 매매 평균가격을 분석해 소비자에게 제공해 데이터의 양과 질을 개선했다는 평가다. 이렇게 되면 민간업체도 제대로된 정보를 제공하려는 노력을 이끌어 낼 수 있는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김정희 국토교통부 자동차정책관은 “중고차를 사기전 ‘자동차 365’ 사이트에서 평균 금액을 포함해 차량 관련 정보를 확인하고 거래하면 도움이 될 것”며 “다양한 중고차 관련 정보 콘텐츠를 개발하는 것을 포함해 소비자 보호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