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송민호 "멸종위기 앵무새, 국가 허락받고 키워"

  • 등록 2022-01-29 오후 4:18:55

    수정 2022-01-29 오후 4:18:55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그룹 위너 멤버 송민호가 반려 앵무새를 공개했다.

송민호는 28일 방송한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치피’라는 이름을 붙인 반려 앵무새를 소개했다.

그는 ‘치피’에 대해 “빗창앵무종이다. 멸종 위기 2급이라 국가의 허락받고 키운다”고 말했다. 이어 “소형앵무새 중 가장 똑똑하다. 3세 정도의 지능을 가졌고 인사도 할 줄 안다”고 설명했다.

송민호는 ‘치피’가 자신의 말을 따라하고 웃음을 소리를 내는 모습을 찍어놓은 영상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영상 속 모습과 달리 ‘치피’는 ‘나 혼자 산다’ 촬영 땐 잇따른 시도에도 송민호의 말을 따라하지 않았다.

송민호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원래 잘하는데 오늘따라 컨디션이 적응을 못하더라”고 말하며 낙담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송민호는 최근 솔로 정규 3집 ‘투 인피니티.’(TO INFINITY.)를 발매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