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신화 전진 측 "9월 13일 비공개 결혼식 올린다" [공식]

  • 등록 2020-08-14 오후 12:03:55

    수정 2020-08-14 오후 12:03:55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신화 전진이 에릭에 이어 두번째 품절남이 된다.

전진(사진=이데일리DB)
14일 전진 소속사 측 관계자는 이데일리에 “9월 13일 결혼식을 올리는 것이 맞다”며 “가족, 지인들만 참석하는 비공개 결혼이고 서울 모처에서 진행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전진은 지난 5월 결혼 소식이 알려지자 자필 편지를 통해 “어릴 적부터 행복한 가정을 꾸리는 것이 꿈이었던 내게 그 꿈이 현실로 다가왔다”며 “앞으로도 실망시켜드리지 않고 건강한 모습으로 잘 살아가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전진의 예비 신부는 연하의 항공사 승무원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3년 간 열애 끝에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됐다.

전진은 1998년 그룹 신화로 데뷔해 ‘최장수 아이돌’, ‘1세대 아이돌’로 사랑 받고 있다. 그룹 활동 외에도 솔로 활동과 다수 예능에 출연하며 활동을 펼치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