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샤 유스 한솥밥' 백승호vs이승우, K리그 개막전부터 맞대결

  • 등록 2022-01-13 오후 2:37:34

    수정 2022-01-13 오후 2:38:17

전북현대 백승호. 사진=프로축구연맹
수원FC 이승우. 사진=프로축구연맹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바르셀로나 유스 출신인 백승호(전북)와 이승우(수원FC)가 2022시즌 K리그1 공식 개막전부터 맞대결을 벌인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3일 2022시즌 K리그1 정규라운드 1라운드부터 33라운드까지 일정을 발표했다.

2022시즌 K리그는 역대 시즌 중 가장 이른 날짜인 2월 19일에 개막하고 11월 카타르 월드컵 전에 시즌을 마친다. 기존의 가장 빠른 개막일은 2010시즌과 2021시즌의 2월 27일이었다.

2022시즌 K리그1 공식 개막전은 2월 19일 오후 2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전북과 수원FC의 경기다. 디펜딩챔피언과 지난해 승격팀 돌풍의 주인공의 맞대결이다. 특히 바르셀로나 유스팀에서 한솥밥을 먹었던 전북 백승호 대 수원FC 이승우의 K리그 무대 첫 만남으로도 관심을 모은다.

같은 날 오후 4시 30분 DGB대구은행파크에서는 대구와 서울,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는 인천과 수원의 경기가 열린다. 2월 20일 오후 2시에는 제주 대 포항, 강원 대 성남의 경기가 열리고, 같은 날 오후 4시 30분에는 울산과 김천의 경기가 열린다.

라이벌 팀 간의 매치 업도 기대를 모은다. 2019시즌부터 3년 연속 우승을 다퉜던 전북과 울산은 3월 6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첫 맞대결을 갖는다. 울산과 포항의 첫 ‘동해안 더비’는 3월 20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다. 서울과 수원의 첫 ‘슈퍼매치’는 4월 10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진다.

한편, 전북, 울산, 대구, 전남(K리그2)이 참가하는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4/15~5/1) 기간과 토너먼트(8/19~8/28) 기간 동안은 K리그1이 휴식기를 갖는다.

△2022시즌 K리그1 1라운드 일정

2월 19일(토)

- 전북 : 수원FC (14:00, 전주월드컵경기장)

- 대구 : 서울 (16:30, DGB대구은행파크)

- 인천 : 수원 (16:30, 인천축구전용경기장)

2월 20일(일)

- 제주 : 포항 (14:00, 제주월드컵경기장)

- 강원 : 성남 (14:00, 강릉종합운동장)

- 울산 : 김천 (16:30, 울산문수축구경기장)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