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도깨비’ 측 “계획된 실내 촬영中, 폭설 지장NO”

  • 등록 2017-01-20 오전 9:35:03

    수정 2017-01-20 오전 9:35:03

사진=화앤담픽처스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도깨비’가 마지막을 향해 순조롭게 달려가고 있다.

케이블채널 tvN 금토 미니시리즈 ‘도깨비’(연출 이응복·극본 김은숙) 측은 20일 오전 이데일리 스타in과 통화에서 “당초 오늘 실내 촬영이 예정돼 있어 현재 세트에서 촬영을 하고 있다”면서 “폭설에 따른 여파는 없다”고 말했다.

지난 밤 사이 서울을 비롯한 중부지방에 내린 폭설로 출근길이 혼잡을 빚고 일부 교통편에 차질이 생겼지만, ‘도깨비’ 팀은 다행히 이를 피해가게 됐다.

한편 ‘도깨비’는 종영까지 3회를 앞두고 있다. 최종화 대본은 탈고됐으며, 제작진과 출연진은 막바지 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판타지 장르 특성상 컴퓨터 그래픽(CG) 등 후반작업으로 인해 지난 14회는 본편 대신 스페셜 편이 편성됐다. 20일 14화가, 21일 15화와 최종화가 연속 방송한다.

▶ 관련기사 ◀
☞ [굿바이 도깨비]①'도깨비 방망이' 든 김은숙, 트렌디·판타지 오가며 '뚝딱'
☞ [굿바이 도깨비]②공유 사라진 그 순간…최고의 1분 BEST3
☞ [굿바이 도깨비]③'도깨비' OST도 대박…전곡 주간차트 톱100 진입
☞ '비♥김태희 미소가 닮았네'…박준형 "예쁜 아기도 한방에"
☞ [단독]한선화, MBC '자체발광 오피스' 확정…배우로 본격 행보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