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내장산, 한라산 등 5개 국립공원 국제 인증 받아

IUCN, 카테고리Ⅴ에서 카테고리Ⅱ로 등급 상향 조정
  • 등록 2010-10-31 오전 10:06:50

    수정 2010-10-31 오전 10:08:25

[노컷뉴스 제공] 내장산과 한라산 등 우리나라 국립공원이 높은 생태적 가치를 국제적으로 인정받았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31일 "내장산과 한라산 등 5개 국립공원이 IUCN 즉, 세계자연보전연맹의 국제적 기준에 따른 국립공원으로 인정받게 됐다"고 밝혔다.

이들 5개 국립공원은 세계 자연보호지역 분류를 위한 IUCN 카테고리 체계상 상대적으로 보호 수준이 낮은 카테고리Ⅴ(육상(해상)경관보호지역)에 속했다.

그런데 이들 국립공원의 등급이 11월 1일 자로 생태적 보호 가치가 높은 카테고리Ⅱ(국립공원)로 상향 조정되는 것이다.

이번에 새로 국립공원으로 IUCN 인증을 받은 곳은 내장산과 한라산 외에 변산반도와 치악산, 가야산이다.

IUCN의 카테고리Ⅱ 인증을 받은 우리나라 국립공원은 이로써 기존 9곳(설악산, 지리산, 소백산, 오대산, 월악산, 다도해해상, 월출산, 속리산, 주왕산)을 포함해 모두 14개로 늘었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내년에 추가로 한려해상국립공원을 카테고리Ⅱ로 변경 신청할 계획이다.

반면, 도심형 국립공원인 북한산과 계룡산, 문화유적 국립공원인 경주 등은 현행대로 카테고리Ⅴ로 유지해 공원별 특성에 맞게 관리될 예정이다.

IUCN 카테고리 체계는 2004년 말레이시아에서 개최된 유엔환경계획(UNEP) 생물 다양성 협약에서 세계 자연보호지역 분류를 위한 국제 기준으로 공식 채택됐다.

카테고리Ⅵ(자원관리보호지역)에서부터 카테고리Ⅰ까지 모두 6개 체계로 구분되며, 최상위인 카테고리Ⅰ은 '학술적(엄정)보호구역'인 a와 '원시야생지역'인 b로 구분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