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06.16 1.17 (-0.04%)
코스닥 995.07 1.37 (+0.14%)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율희 부모 "사위 최민환 첫 만남서 혼전임신 통보.. 충격"

  • 등록 2019-01-17 오전 8:35:17

    수정 2019-01-17 오전 8:35:17

율희 아버지, 최민환 첫만남 심경. 사진=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2’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율희 아버지 김태우 씨가 사위인 최민환의 첫 만남 당시 심경을 전했다.

16일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2’(이하 ‘살림남2’)에서는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과 라붐 전 멤버 율희 부부가 처갓집을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율희 아버지는 “사위가 재작년 12월 처음 인사를 하러 왔었다. 그런데 뜻밖의 소리를 하더라. 아기를 가졌다고. 인사가 아니라 결혼하겠다고 온 거다. 할 말이 없더라. 화조차도 안 났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율희 어머니는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율희 임신 이야기를 들었을 때 충격이었다. ‘아빠한테 얘기하게 되면 어떤 충격을 더 받을까’라는 생각에 무서워서 더 말을 못 하겠더라”라며 심경을 전했다.

최민환은 “차라리 한 대 맞았으면 속이 후련했을 텐데 오히려 더 잘 해주셔서 죄송했다”라며 죄책감을 느꼈고, 율희 아버지는 “‘후회 안 할 거냐’라고 했다. 책임질 수 있냐고. 자신 있다고 하더라”라고 전했다.

최민환은 “아버님하고 친해지고 싶다. 저도 낯을 많이 가리고 숫기가 없다”라고 말했다. 이에 율희 아버지도 “뭔가 벽을 깨야 하는데 그 벽을 못 깼다”라고 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