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장윤정, 과거 '댄스 여전사' 자료에 경악 "이걸 왜 구했어?"

  • 등록 2020-04-02 오전 11:07:07

    수정 2020-04-02 오전 11:07:07

[이데일리 박한나 기자] 장윤정이 자신의 댄스가수 시절 자료화면에 깜짝 놀라는 반응을 보였다.

(사진=SBS ‘트롯신이 떴다’ 캡처)
지난 1일 방송된 SBS ‘트롯신이 떴다’에서는 트롯신들의 과거 영상이 공개됐다. 그러자 장윤정은 “전 몇 년 안 돼서, 20년밖에 안 돼서...”라며 안도했다.

그러나 장윤정의 트로트 데뷔 전 댄스가수 시절 자료화면이 공개되자 “어머, 이걸 왜 구했어?”라며 경악했다. 이는 1999년 강변가요제 대상 ‘내 안에 너’ 무대였다.

장윤정은 “당연히 ‘어머나’ 영상이 나올 줄 알았다”고 놀랐다. 이어 “망했으니까 언급을 안 했지만 활동을 활발히 했다”고 설명하다가도 “어머, 눈썹 봐. 어떡해. 실이다”라며 웃음을 터뜨렸다.

또 ‘어머나’ 자료화면이 공개되자 장윤정은 “무명가수 시절을 보내다가...”라고 회상했고 “댄서도 없다. 불쌍하다”고 말하며 웃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