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한예슬, 'XX 몇번?' 성희롱 댓글에 '쿨한 대처' 눈길

  • 등록 2020-08-12 오전 11:22:36

    수정 2020-08-12 오전 11:22:36

한예슬. 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배우 한예슬이 성희롱성 ‘악플’에 쿨하게 대처해 이목을 모은다.

지난 7일 한예슬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운영 중인 유튜브 채널 ‘한예슬 is’ 영상에 달린 댓글 하나를 캡처해 올렸다.

유튜브 댓글창을 캡처한 이 사진에는 누리꾼들의 설전이 담겨있다.

특히 한 누리꾼은 댓글창에 ‘예슬이 누나는 ㅅ ㅅ 일주일에 몇 번 해요’라고 물었다. 이 같은 성희롱성 발언에 다른 누리꾼들은 ‘세수는 매일하지’ ‘세수 하루에 한번에서 세번씩 하실거예요’라고 대응했다.

이를 본 한예슬은 사진을 캡처한 후 그 위에 ‘하하하’라고 소리를 내 웃고 있는 이모티콘을 덧붙였다.

앞서 지난달에도 한예슬은 악플러에게 쿨하게 대처해 화제를 모았다.

당시 한예슬은 민소매 점프수트를 입고 늘씬한 몸매를 자랑했다. 이에 한 누리꾼이 올린 ‘절벽’이라는 성희롱성 댓글에 대해서 “아쉽네…보여줄 수도 없고”라며 센스있는 답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한편 한예슬은 유튜브 채널 ‘한예슬 is’를 운영하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