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59.20 1.64 (-0.05%)
코스닥 979.24 2.16 (-0.22%)

'라디오쇼' 이유비 "수입? 데뷔 후 가장 잘 벌어…母 견미리 얘기 감사"

  • 등록 2020-11-23 오후 12:23:22

    수정 2020-11-23 오후 12:23:22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이유비가 한달 수입부터 어머니 견미리에 대한 이야기를 털어놨다.

이유비(사진=이데일리DB)
23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코너 ‘직업의 섬세한 세계’에서는 배우 이유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유비는 고정 질문인 수입에 대한 질문에 “왔다 갔다 한다”며 “데뷔한 이래로 요즘 가장 잘 벌긴 한다”고 말해 궁금증을 높였다.

이유비는 “연기도 하고 사진도 찍고 가끔 CF도 찍는다. 지난 10월에는 나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이유비는 지출도 크다며 “내가 많이 쏘는 편이다. 동생들이나 스태프분들에게 한달에 한번 정도 소고기를 쏜다”고 말했다.

이어 이유비는 엄마인 배우 견미리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이유비는 “일에 대한 대화는 많이 하지 않는다”며 “데뷔 초에는 여러 조언을 해주셨다”고 전했다.

또한 ‘견미리 딸’이라는 수식어에 대해서도 “부담이 됐다. 지금은 감사할 때도 있고, 아무렇지 않다”며 “오히려 MC 분들이나 기자 분들이 머뭇거리면서 물어볼 때도 있다”고 털어놨다.

이어 이유비는 “엄마가 남들은 월급 받으면 부모님에게 가장 먼저 선물을 준다고 하던데 잘못 가르쳤다고 하시길래 현찰을 드렸다”고 에피소드를 전하기도 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