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백성현, 25일 비연예인 여자친구와 웨딩마치…"비공개로 진행" [전문]

  • 등록 2020-04-06 오후 2:46:55

    수정 2020-04-06 오후 2:46:55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배우 백성현이 4년 교제한 비연예인 여자친구와 백년가약을 맺는다.

배우 백성현. (사진=싸이더스HQ)
백성현의 소속사 싸이더스HQ 측은 6일 공식 입장을 통해 “오는 25일(토) 백성현씨가 백년가약을 맺는다”며 “예비신부는 3살 연하의 비연예인으로 4년 전 지인의 소개로 만나 진지한 만남을 이어왔다”고 전했다.

이어 “지난해 10월 제대한 백성현씨의 군복무 중에도 한결같은 마음으로 사랑을 지켜나가며 믿음과 신뢰를 쌓아오다 결혼이라는 아름다운 결실을 맺게 됐다”고 덧붙였다.

예비신부가 비연예인인 만큼 결혼식은 양가 가족과 지인들만 참석한 가운데 서울 모처에서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싸이더스HQ는 아울러 “힘들고 어려운 시기이지만 백성현씨를 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시는 분들께 소식을 전하는 것이 옳다 생각돼 조심스레 결혼 소식을 전하게 됐다”며 “백성현씨는 보내주시는 사랑에 보답할 수 있도록 앞으로 배우로서 최선을 다해 좋은 활동을 보여드리겠다”고도 전했다.

아래는 싸이더스HQ 측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sidusHQ입니다.

오는 4월 25일(토) 백성현 씨가 백년가약을 맺습니다.

예비신부는 3살 연하의 비연예인으로 4년 전 지인의 소개로 만나 진지한 만남을 이어왔습니다.

지난해 10월 제대한 백성현 씨의 군 복무 중에도 한결같은 마음으로 사랑을 지켜나가며 믿음과 신뢰를 쌓아오다 결혼이라는 아름다운 결실을 맺게 되었습니다.

예비신부가 공인이 아닌 만큼 예식은 양가 가족과 가까운 지인들을 모시고 서울 모처에서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이점 양해 부탁드리겠습니다.

힘들고 어려운 시기이지만 백성현 씨를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분들께

소식을 전하는 것이 옳다고 생각되어 조심스럽게 결혼 소식을 전하게 되었습니다.

새로운 인생의 시작을 앞두고 있는 두 사람에게 따듯한 축하를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백성현 씨는 보내주시는 사랑에 보답할 수 있도록 앞으로 배우로서 최선을 다해 더 좋은 활동 보여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