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롯데건설, 베트남 '투티엠 복합개발 프로젝트' 본격화

하석주 대표, 호치민 인민위원장과 사업 논의
연면적 68만㎡ 대형 복합시설, 내년 착공
  • 등록 2022-05-15 오전 10:21:58

    수정 2022-05-16 오전 7:02:37

[이데일리 박종화 기자] 롯데건설이 베트남 투티엠 복합개발 프로젝트에 속도를 내고 있다.

하석주 롯데건설 대표는 13일 베트남 호치민 인민위원회에서 판 반 마이 호치민 인민위원장을 만나 투티엠 에코스마트시티 프로젝트 추진을 위한 협력에 합의했다. 호치민시는 사업 성공을 위해 인·허가 등을 조속히 내주기로 했다.

투티엠 에코스마트시티 프로젝트는 투티엠 지구 내 5만㎡에 지하 5층~지상 60층 높이로 쇼핑몰과 오피스, 호텔, 아파트 등을 갖춘 대형 복합시설(연면적 약 68만㎡)을 짓는 사업이다. 첨단 기술을 접목한 스마트 복합단지가 지향점이다. 투티엠 에코스마트시티 프로젝트엔 약 9억달러(한국 돈 약 1조1580억원)가 투입된다. 현재 롯데건설은 베트남 정부에 설계도서를 제출하고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 올 상반기 승인 절차를 마치고 내년 공사를 시작하는 게 목표다.

개발이 진행되는 투티엠 지구는 베트남 정부가 경제 허브 육성 중인 요충지다. 고급 주거지역이 형성돼 있을 뿐 아니라 동서 고속도로가 인접해 있어 교통도 편리하다.

롯데건설은 그간 베트남 건설 시장에 공을 들여왔다. 2006년 호치민에서 첫 사업을 시작한 후 호치민 롯데마트, 하노이의 롯데센터 하노이, 롯데몰 하노이 등을 시공했다. 2019년엔 부동산 투자·개발사업을 위한 별도법인까지 설립했다. 이를 발판으로 사업 발굴과 기획, 금융, 건설, 운영·관리를 아우르는 글로벌 디벨로퍼로 발돋움한다는 구상이다.

판 반 마이 위원장은 “롯데의 베트남 투자를 높게 평가하고 있다”며 “현재 진행 중인 투티엠 에코스마트시티 프로젝트는 호치민시에서도 매우 중요한 사업으로 빠른 진행을 위해 호치민시 차원에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하 대표는 “프로젝트 추진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한 호치민시에 감사의 뜻을 전한다”며 “지원을 바탕으로 프로젝트를 조속히 진행해 지역 내 랜드마크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화답했다.
롯데건설이 베트남 호치민에서 추진 중인 ‘투티엠 에코스마트시티 프로젝트’ 조감도. (자료=롯데건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