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KBL, KCC와 2021~22시즌 오피셜 스폰서 계약

  • 등록 2021-10-06 오후 3:18:02

    수정 2021-10-06 오후 3:18:02

프로농구 KBL과 오피셜 스폰서 계약을 맺은 KCC.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프로농구 KBL이 KCC와 2021~22시즌 프로농구 오피셜 스폰서 계약을 맺었다.

KBL은 “지난달 30일 KGC인삼공사와 2021~22사즌 타이틀 스폰서 계약을 한데 이어 KCC를 서브 스폰서 성격의 오피셜 스폰서로 확보, 새로 출범한 김희옥 총재 체제에 탄력이 붙게 됐다”고 6일 밝혔다.

오피셜 스폰서는 지난 2018~19시즌 현대모비스가 리그 스폰서라는 이름으로 처음 참여했다. 경기장 바닥, 24초 계시기, 인터뷰 백드롭 등에서 광고 노출 권리를 갖는다.

故 정상영 명예회장의 각별한 ‘농구사랑’으로 유명한 KCC는 그동안 다섯 차례 프로농구 타이틀 스폰서를 맡았고, 프로-아마 최강전, 아시아-퍼시픽 대학챌린지, 국가대표팀 등을 후원했다. 정몽진 회장 체제로 바뀐 뒤 KBL 총재사를 맡은 데 이어 오피셜 스폰서로 참여, 대를 이은 농구사랑을 과시했다.

KCC의 농구사랑은 선대부터 농구계 안팎에 정평이 나 있다. 지난 1월말 타계한 고 정상영 명예회장은 누구보다 농구를 좋아하고 끝없이 애정을 쏟았다.

김희옥 KBL 총재도 언론 인터뷰에서 함께 TV 중계를 보며 정 명예회장의 해설을 듣곤 한 일화를 여러 차례 소개한 바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