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엉클' 전혜진, 박선영 앞에서 무릎 꿇었다…무슨 일?

  • 등록 2021-12-22 오후 6:27:37

    수정 2021-12-22 오후 6:27:37

‘엉클’(사진=TV조선)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엉클’ 전혜진이 차가운 공기 속 돌발행동을 감행한 ‘충격 무릎 꿇기’ 현장이 공개됐다.

TV조선 토일미니시리즈 ‘엉클’(연출 지영수, 극본 박지숙, 제작 하이그라운드, 몬스터유니온)은 누나의 청천벽력 이혼으로 얼떨결에 초딩 조카를 떠맡은 루저 뮤지션 삼촌의 코믹 유쾌 성장 생존기다. 무엇보다 ‘엉클’은 한집살이를 시작한 오합지졸 가족이 점차 서로에게 스며들어 단단한 가족으로 거듭나는 성장기로 주말 밤 안방극장에 감동을 선사하고 있다. 특히 유쾌하고 따뜻한 이야기와 눈과 귀를 즐겁게 하는 연출, 배우들의 탁월한 열연이 빛을 발하면서 압도적인 시청률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는 왕준혁(오정세), 왕준희(전혜진), 민지후(이경훈) 가족이 임대아파트에 산다는 이유로 로얄스테이트 주민들의 집단 차별을 받는 모습이 담겼다. 왕준희가 로얄 맘블리 클럽 회장인 박혜령(박선영)의 입김으로 직장에서 해고된 데 이어, 왕준혁(오정세)은 학부모 반장인 파랑새가 되었음에도 박혜령을 주축으로 한 맘블리들의 학교 전환 추진과 각종 계략을 막지 못하면서 큰 위기에 처했다.

이런 가운데 전혜진이 박선영 앞에서 털썩 무릎을 꿇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극중 학부모들을 위한 교육 강연이 열리는 동민 초등학교 강당에서 왕준희와 박혜령이 마주한 장면. 학교 강당 안으로 들어온 왕준희는 두 손을 모으고 긴장한 채로 박혜령 앞에 서고, 박혜령은 팔짱을 끼고 눈빛을 번뜩이며 왕준희를 노려본다. 이때 갑자기 왕준희가 박혜령에게 고개를 숙인 채 무릎을 꿇자, 맘블리들이 이에 놀라고 마는 것. 반찬가게에서 해고당할 당시, 사장으로부터 “한 번 밉보인 이상 이 동네에서 일자리 구하긴 힘들 거야”라는 말을 듣고 얼어붙었던 왕준희가 결국 박혜령에게 백기를 들게 된 것인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제작진은 “전혜진과 박선영이 만들어내는 묵직한 아우라가 온전히 느껴지는 장면”이라며 “맘블리들의 집단 차별 위기를 왕준희가 무사히 돌파해 나갈 수 있을지 방송을 통해 확인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조선 토일미니시리즈 ‘엉클’ 5회는 오는 25일 토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되며, VOD는 웨이브(wavve)에서 독점 공개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