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LG이노텍, 메타버스 핵심 역할…목표가 52%↑-SK

  • 등록 2021-12-06 오전 8:21:01

    수정 2021-12-06 오전 8:21:01

[이데일리 김소연 기자] SK증권은 6일 LG이노텍(011070)에 대해 2023년부터 LG이노텍이 보유한 모멘텀은 더욱 풍부하다고 분석했다. 아울러 시장 화두인 메타버스와 관련 LG이노텍이 핵심적인 역할을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단기 주가는 가파른 상승에 따라 피로감이 있을 수 있겠지만 조정시에 적극 매수하는 전략이 유효하다고 판단했다. 투자의견 ‘매수’ 유지, 목표주가는 25만원에서 38만원으로 52% 상향 제시했다. LG이노텍 현재 주가는 3일 기준 28만7500원이다.

이동주 SK증권 연구원은 이날 보고서에서 “아이폰13의 판매 호조가 이어지고 있으며 여전히 수요가 생산을 앞서고 있다”며 “4분기 부품 부족에 따른 영향으로 약 1000만대가 계획 대비 감소하겠으나 2022년 1분기 이연 수요로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길어진 대기로 해당 물량의 공백 가능성도 있지만 이 경우에도 내년 상반기 아이폰 SE 출시로 상반기 비수기 영향을 최소화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아이폰14에서는 카메라 화소수 상향, 전면 펀치홀 등 대대적인 변화가 예상됨에 따라 LG이노텍은 또 한번의 흥행을 준비할 수 있다는 평가다. 이 연구원은 “기판 소재는 2018년부터 꾸준히 이익이 증가해 2022년 35% 비중으로 광학의 부담을 크게 덜어줄 것”이라고 전망했다.

특히 메타버스에서 카메라 역할이 중요해진다고 이 연구원 분석했다. 그는 “메타버스는 최근 시장의 주요 화두”라며 “XR 기기는 메타버스 구현을 위한 진입로다. 오큘러스 퀘스트(Oculus Quest) 2 의 성공적인 출시가 대중화를 당겼으며 북미 제조사는 내년 하반기 XR기기를 출시할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이어 “대다수의 현존하는 제품이 스테레오 카메라를 탑재한 것과 달리 북미 제조사는 공간 인식의 완성도를 높인 ToF 카메라 다수 채용 예정으로, LG이노텍의 핵심적인 역할을 기대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목표주가 상향에 대해 이 연구원은 “과거 주가순자산비율(PBR) 고점인 2.2x를 타겟 멀티플(밸류에이션)로 산정했다”며 “당시 멀티 카메라 채용이 본격화하던 시기로, 이와 비교해도 2023년부터 LG이노텍이 보유한 모멘텀은 더욱 풍부하기 때문에 보수적 관점에서도 적용에 무리가 없다”고 말했다. 2023년 폴디드 줌, 2024년 전장 등 가시적인 성장 스토리가 풍부하다는 평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