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예담, 홀로 'K팝스타2' 톱10 장벽 진입

  • 등록 2013-01-27 오후 7:20:50

    수정 2013-01-27 오후 7:20:50

(사진=SBS 캡처)
[이데일리 스타in 김영환 기자] 방예담이 죽음의 라운드를 빠져나왔다.

방예담은 27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2’에서 진행된 첫 배틀 오디션을 통과하며 생방송 행을 확정했다.

이날 배틀 오디션은 생방송 무대에 진출할 톱10을 선발하는 첫 무대. 생방송에 진출한 도전자는 방예담이 유일했다. 김도연, YG 걸그룹, 악동뮤지션은 탈락 유보의 판정을 받았고 이주은&이주은, 김민정은 탈락했다.

방예담의 선곡은 저스틴 비버의 세계적인 히트곡 ‘베이비’였다. 이 노래로 방예담은 심사위원의 극찬을 받았다. 보아는 “국내 오디션 사상 최연소 톱10”이라며 “관객을 흡입하는 능력이 있다”고 극찬했다. 양현석도 “시즌2에서 가장 놀라운 무대”라고 평하며 “정말 한국의 저스틴 비버가 될 수도 있겠다”고 평했다. 박진영은 “소울 뿐만 아니라 팝도 있고 랩도 있다”며 “ 특히 랩을 할 때 리듬타는 게 대단했다”고 전했다.

방예담은 홀로 생방송 행을 확정하고 “믿기지 않는다”며 “좀 복잡하다”고 얼떨떨한 속내를 드러냈다.

한편 이번 ‘K팝스타2’ 배틀라운드를 통과한 톱10은 오는 2월 17일부터 시작되는 생방송 무대에 올라 실력을 겨루게 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