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360.81 5.76 (+0.24%)
코스닥 807.98 4.72 (-0.58%)

스티븐 므누신 美재무 "미중 1단계 합의, 글로벌 성장 촉진할 것"

CNBC인터뷰서 "세계 1·2위 경제대국간 더 많은 교류 필요"
"中시장 더 열고 규제 완화해야…美, 계속 노력하고 있어"
  • 등록 2019-12-15 오전 9:30:57

    수정 2019-12-15 오전 9:52:17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 (사진=AFP)


[이데일리 방성훈 기자]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부 장관이 미중 무역협상 1단계 합의에 대해 “역사적(historic)”이라며 미국과 글로벌 경제 성장을 촉진할 것이라고 평가했다.

카타르 ‘도하 포럼’에 참석한 므누신 장관은 14일(현지시간) CNBC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이번 1단계 합의에 대해 “미국산 농산물 및 상품에 대한 중국의 약속 뿐 아니라, 지식재산권, 기술이전 (강요), 구조적 농업 문제, 금융 서비스 개방, 통화(환율) 등을 다루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미국이 중국에 오랜 시간 개방된 것에 반해 중국 (시장)은 개방되지 않았다. 매우 강력한 규제가 있었다. 세계 1·2위 경제대국 간 더 많은 거래가 필요하다. 우리는 계속 노력하고 있다. 이러한 합의는 미국 뿐 아니라 글로벌 (경제) 성장에도 매우 좋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미국과 중국은 전날 1단계 무역협상에서 부분적 합의에 이르렀다고 각각 발표했다. 서명은 내년 1월 첫째 주 이뤄질 것이라고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국 무역대표부(USTR) 대표는 내다봤다.

중국은 이번 합의에서 향후 2년 동안 미국산 농산물을 320억달러어치 더 많이 구매하기로 했다. 미국은 이달 15일부터 부과할 예정이었던 1600억달러어치 중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를 취소하고, 1200억달러어치 제품에 대한 기존 15% 관세를 절반으로 낮추기로 했다. 다만 2500억달러 규모에 대한 25% 관세는 유지키로 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