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모니카 저격하더니… 호안·팝핀제이·도균 '줄줄이 사과'

"죄송합니다" 한목소리 사죄
  • 등록 2021-11-26 오후 6:19:18

    수정 2021-11-26 오후 6:19:18

모니카(사진=JTBC 예능 ‘아는형님’ 방송화면)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죄송합니다.”

호안, 팝핀제이, 팝핀도균 등 댄서들이 ‘집단 저격’을 했던 모니카에게 줄줄이 사과했다.

팝핀제이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우선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죄송하다”며 “이전에 제가 스토리에 올렸던 글은 절대 누군가를 비하할 목적으로 작성된 것이 아니었다”고 전했다. 이어 “당사자와도 처음 글이 올라온 날 전화를 통해 대화하며 제 글이 비하목적이 아니라는 의미를 전달한 바 있다”며 “다시 한번 저의 성숙하지 못한 표현 방법으로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팝핀도균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먼저 스우파 멤버분들께 이번 일과 같이 부적절한 방식으로 SNS에 논란을 일으킨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모니카 누나와 직접적인 통화로 사과를 드렸다”고 글을 올렸다. 이어 “이번 이슈에 관심을 가져주신 모든분들께 불편을 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춤을 좋아해주시고 사랑해주시는 모든 분들과 많은 댄서분들께도 이러한 일로 논란을 일으켜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이에 앞서 호안도 “이번 일로 상처를 받은 모니카님과 불쾌감을 드린 모든 대중 팬분들 그리고 스트릿댄스신 동료 댄서 여러분들께 먼저 저의 섣부른 판단으로 인하여 발생한 이번 일에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이어 “의도와는 다르게 ‘사이버 불링’이라는 미처 생각지 못했던 파장에 저 또한 당혹스러웠다”며 “잘못된 일이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모니카는 지난 20일 방송된 JTBC 예능 ‘아는 형님’에 출연해 춤 장르에 대해 소개하며 “팝을 하는 모든 동작을 ‘팝핑’(Popping)이라고 하는데 ‘g’를 빼서 ‘팝핀 (Poppin)’이라고도 한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일부 댄서들이 모니카의 설명이 잘못됐다며 SNS를 통해 비판을 쏟아냈고, ‘사이버 불링’으로 번지며 논란이 됐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