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98.84 0.22 (+0.01%)
코스닥 1,029.46 7.84 (+0.77%)

‘학폭’ 지수와 같은 동네…송하예 “드디어 학폭 인정, 진짜 최악”

  • 등록 2021-03-04 오후 2:22:07

    수정 2021-03-04 오후 2:22:07

[이데일리 김소정 기자] 배우 지수가 과거 학교폭력을 인정하고 사과한 가운데 가수 송하예가 인스타그램에 의미심장한 글을 남겨 화제다.

송하예 인스타그램
송하예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드디어 인정. 학폭 진짜 최악이었음. 찐. 사필귀정. 피해자 동창회 각”이라는 글을 적었다.

한 누리꾼이 “와우 짱. 역시 행한대로 돌아와”라고 댓글을 남기자 송하예는 “트라우마ㅠㅠ”라고 댓글을 적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송하예가 지수를 언급한 게 아니냐고 추측하고 있다.

송하예와 지수는 서울 강북구에서 학교를 나왔다. 송하예는 강북구 미아동에 위치한 성암여중, 노원구 월계동 염광고를 졸업했다. 지수는 강북구 우이동 서라벌중, 노원구 중계동 서라벌고를 졸업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최근 네이트판에는 지수에게 학교 폭력을 당했다는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 A씨는 “2007년 중학교 2학년부터 본격적으로 학교 일진으로 군림하여 학교에서 온갖 악행을 저질렀다”라며 “지수와 일진에게 2008년 중3 때 괴롭힘을 당했다”라고 주장했다. 이 게시물 밑에는 지수에게 학폭을 당했다는 추가 폭로가 이어졌다.

이에 지수는 4일 자필 편지를 통해 과오를 인정했다. 그는 “저로 인해 고통받은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드린다. 과거에 저지른 비행에 대해 어떤 변명의 여지도 없다. 용서받을 수 없는 행동들이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연기를 시작하게 되면서 제 과거를 덮어둔 채 대중들의 과분한 관심을 받으며 여기까지 온 것 같다”라며 “그러나 마음 한켠에 과거에 대한 죄책감이 늘 존재했고 어두운 과거가 항상 저를 짓눌러왔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연기자로 활동하는 제 모습을 보며 긴 시간 동안 고통받으셨을 분들께 깊이 속죄하고, 평생 씻지 못할 저의 과거를 반성하고 뉘우치겠다”고 했다.

아울러 “저로 인해 피해를 입은 모든 분들께 무릎 꿇어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사과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