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어느날' 김신록, 극강의 흡인력, 독기+능글 가득한 연기

  • 등록 2021-12-08 오후 4:32:42

    수정 2021-12-08 오후 4:32:42

김신록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쿠팡플레이 시리즈 ‘어느 날’ 속 배우 김신록의 존재감이 돋보인다.

지난 달 27일 첫 공개된 쿠팡플레이 시리즈 ‘어느 날’(감독 이명우, 제작 초록뱀미디어·더 스튜디오엠·골드메달리스트)이 회를 거듭할수록 흥미진진한 전개로 안방극장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고 있는 가운데, ‘안태희’ 검사 역으로 열연 중인 김신록을 향한 시청자들의 반응이 뜨겁다.

작품성과 화제성으로 매회 실시간 댓글 창이 극찬과 호평으로 가득 차고 있는 ‘어느 날’. 그 중심에는 이번에도 인생 캐릭터를 경신한 김신록이 있다.

김신록은 무패신화를 기록하고 있는 검사 ‘안태희’ 역을 맡아 극에 긴장과 몰입을 더하고 있다. 전작에서는 보지 못했던 한층 더 날카로워진 매력, 누구도 부정할 수 없는 연기력으로 차별화된 검사 ‘안태희’를 그려내며 안방극장을 또 한 번 저격하고 있는 것이다.

지난주 공개된 3, 4회에서는 하룻밤 사이 살인 용의자가 된 김현수(김수현 분)를 둘러싼 치열한 법정 싸움이 그려졌다. 김현수는 약골(김규백 분)의 자살로 충격을 받아 도주하다가 독방에 갇혔고, 안태희는 박상범(김홍파 분)을 이용해 김현수를 자극한 뒤 거짓말 탐지기 검사를 진행했다. 검사를 진행하던 중 신중한(차승원 분)과 서수진(이설 분)의 도움으로 검사는 중단되었으나 이후 법정에서 안태희는 교도소 무단이탈 사건과 거짓말 탐지기 검사를 거부한 사건을 들먹이며 법정 싸움의 승기를 잡았다.

이후 홍국화(황세온 분)가 3년간 처방받은 마약성 진통제인 펜타닐의 처방전을 신중한에게서 얻은 박미경(서재희 분)이 안태희를 찾아가 김현수의 형량을 두고 거래에 성공했으나 공판 당일 자백하기로 했던 김현수가 이를 번복하며 사건은 다시 미궁 속으로 빠졌다.

이 가운데 자신의 승소를 위해 눈 하나 까딱하지 않고 냉담하게 이용할 것들을 이용하며 치고 빠지는 안태희 역을 열연 중인 김신록의 연기는 쫄깃한 긴장을 더하며 빛을 발하고 있다. 무패신화 검사 다운 눈빛으로 화면을 압도하는가 하면 뱀 같이 지혜롭고 벌 같이 날카롭게 빈틈을 파고드는 모습은 극강의 흡인력을 자랑, 시청자들의 몰입을 끌어내고 있다.

이렇듯 새 작품 ‘어느 날’에서 강렬한 존재감과 함께 서사를 이끌어가고 있는 김신록은 최근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에서 갑작스레 지옥행을 선고받은 뒤 두 아이와 사별하게 되는 엄마 ‘박정자’ 역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지옥’에서는 죽음을 앞둔 자의 공포감, 자식을 지키고자 하는 모성의 복합적인 심리를 그만의 딕션과 어눌한 말투, 간절한 표정과 제스처로 그려내며 극의 초반 서사를 이끌었다면, ‘어느 날’에서는 조금은 빠른듯한 말투, 정확한 딕션, 고상하면서도 위압감이 묻어 나오는 프로페셔널한 검사의 눈빛과 분위기, 걸음걸이까지 완벽하게 그려내며 소름 돋는 연기로 주목받고 있다.

이에 새 작품과 새로운 회차가 공개될 때마다 온라인을 뜨겁게 물들이고 있는 김신록. 전작과는 또 다른 독보적인 연기로 작품의 완성도와 화제성, 캐릭터 등 새로운 신화를 써 내려가고 있는 그가 이후 또 어떤 이야기와 연기로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사로잡을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김신록이 출연하는 쿠팡플레이 시리즈 ‘어느 날’은 매주 토, 일 0시 서비스 개시를 통해 주 2회, 8부작으로 방송되며 5회는 오는 11일 토 0시, 6회는 오는 12일 일 0시에 공개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