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고영, 신사업 성장성 가시화하겠지만…목표가↓-하이

  • 등록 2022-01-17 오전 8:07:26

    수정 2022-01-17 오전 8:07:26

[이데일리 안혜신 기자] 하이투자증권은 17일 고영(098460)에 대해 견조한 실적 성장세 및 신사업 성장성이 가시화 할 것으로 전망했다. 다만 목표가는 2만6600원으로 낮췄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지난해 K-IFRS 연결기준 매출액은 전년비 39.4% 증가한 2502억원, 영업이익은 165.8% 늘어난 420억원으로 전망했다.

이상현 연구원은 “실적이 정상화 되는 한 해가 될 것”이라면서 “자동차 및 반도체 등을 중심으로 한 전방 산업 수요 회복으로 매출이 성장하는 가운데 검사장비, 기계가공검사장비(MOI) 등이 포함된 기타(신사업)부문 매출 증가가 수반됐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올해 연결기준 매출액은 전년비 12.4% 늘어난 2813억원, 영업이익은 25.7% 증가한 528억원으로 내다봤다. 이 연구원은 “견조한 실적 성장세를 이어갈 것”이라면서 “지난해 중국 전력난 및 반도체 공급 부족 현상으로 인한 글로벌 공급망 차질로 일부 고객사 수요가 이연됐는데, 올해는 이런 기저효과 환경하에 EV 전환 및 반도체 고집적화 트렌드에 따른 긍정적 영업환경 도래로 인한 수요 증가 등으로 매출이 견조하게 성장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또 기타(신사업) 부문 매출 성장도 올해부터 본격화 할 것으로 봤다.

신사업인 반도체 검사장비, 투명체검사장비(DPI), 스마트공장 솔루션, 의료용 로봇 등이 올해부터 확장을 가속화 할 것으로 보인다. 반도체 검사장비의 경우 글로벌 반도체 고객사와 협의 중으로 향후 매출 확대 가능성이 높아질 수 있다. 또 투명체검사장비의 경우 자동차 및 반도체 검사 수요 증가 등으로 신규 고객사향 매출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기계가공검사장비는 전자기기 3D 형상 측정 뿐 아니라 스크래치나 찍힘, 이물, 얼룩 등을 검사하는 혁신 제품으로 시장영역을 넓혀가고 있는 중이다.

이 연구원은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KSMART는 독자 인공지능 알고리즈믈 적용해 개발돼 기존 제품과 연계돼 향후 성장성 등이 가시화될 것”이라면서 “의료 분야인 뇌 수술용 의료로봇 카이메로도 연세대 세브란스병원에 첫 공급을 시작으로 지난해 3분기 삼성서울병원에 공급했다”고 설명했다.

국내 대형병원 판매확대를 통해 트랙 레코드를 쌓은 이후 중국 의약품관리국(NMPA) 품목허가, 유럽인증(CE),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 획득 등 전세계 대상 의료용 로봇 시장에 본격 진출할 계획이다.

이 연구원은 “향후 성장성 등이 가속화 할 것”이라면서 “전방산업 투자 회복 등으로 올해 견조한 실적 성장세를 이어가면서 밸류에이션을 레벨업 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