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흥국에프엔비, 이른 더위에 음료판매↑…2Q 성수기-IBK

  • 등록 2022-05-23 오전 8:07:48

    수정 2022-05-23 오전 8:07:48

[이데일리 김응태 기자] IBK투자증권은 23일 흥국에프엔비(189980)에 대해 더위가 예상보다 일찍 나타나고 거리두기가 해제되면서 2분기 성수기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지난 20일 종가는 3750원이다.

흥국에프엔비의 연결 기준 올해 1분기 매출액은 전년 대비 41.7% 증가한 193억원, 영업이익은 198.2% 늘어난 13억원을 기록했다. 당기순이익은 전년 대비 36% 줄어든 10억원으로 집계됐다. 김태현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당사 추정치 대비 매출액은 약 11% 하회했지만 영업이익은 부합했다”며 “당기순이익 감소는 관계기업투자 지분법 손실 영향 때문”이라고 진단했다.

흥국에프엔비의 별도 매출은 전년 대비 9.8% 성장했다. 역기저 부담으로 주요 거래처인 스타벅스향 매출은 감소했지만, 이디야와 이마트 판매량이 견조했다. 이외에 카페 프랜차이즈와 호텔, 온라인 채널 등으로 판매 품목을 확대한 것도 매출 확대에 기여했다는 분석이다. 아울러 공장 수율 개선과 대손상각비 축소로 별도 영업이익은 146% 대폭 증가했다.

지난해 7월 인수한 테일러팜스 매출액은 49억원, 영업이익은 6억원을 기록했다. 미국 물류 대란 영향이 지속돼 원물 수급이 원활하지 않았지만 지난해 4분기에 이어 양호한 실적을 나타냈다. 김 연구원은 “향후 칠레 등 원재료 구입 지역 다변화를 통해 원물 수급 문제는 점차 해소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김 연구원은 2분기부터는 성수기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전망했다. 그는 “2분기 연결 매출액은 전년보다 46.2% 늘어난 257억원, 영업이익은 65.6% 늘어난 51억원으로 추정된다”며 “테일러팜스 인수 효과가 올 2분기까지 이어지는 데다, 이른 더위가 지속되는 가운데 거리두기 해제 이후 음료 베이스와 커피 등 카페 소재 판매가 개선되고 있음을 고려하면 큰 폭의 실적 성장이 가능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4월부터 스타벅스 여름 시즌1 음료인 펀치 그래피티 블렌디드를 납품하고 있으며 여름 시즌2에도 관련 음료 납품이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면서도 “다만 푸룬주스 상반기 중국 판매 계획은 지난 3월 말 성분 테스트를 진행하고 이를 보완하는 과정에서 상해 봉쇄 변수가 발생해 다소 지연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