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미의 전쟁' 데미무어, 충격적 과거→연하남 정체 '경악'

  • 등록 2022-09-26 오후 4:58:02

    수정 2022-09-26 오후 4:58:02

‘장미의 전쟁’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장미의 전쟁’ 이상민이 첫사랑과 ‘사랑과 영혼’에 얽힌 사연을 공개한다.

9월 26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장미의 전쟁’에서는 90년대 할리우드 청순의 대명사 데미 무어의 사생활이 공개된다.

데미 무어를 90년대 톱스타 반열에 올려준 영화 ‘사랑과 영혼’의 명장면 ‘도자기 빚는 신’이 등장하자 김지민은 “개그 프로에서 백허그 패러디 많이 했다”, “데미 무어는 원조 숏컷 유발자”라며 뜨거운 반응을 쏟아낸다. 해당 장면에 심취해있는 이상민을 본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양재웅은 “이 영화를 첫사랑과 봤냐”며 짓궂은 질문을 던진다. 이에 이상민은 “정말 첫사랑과 봤다”면서 극장의 주소까지 정확히 기억해내며 첫사랑의 추억에 잠긴 모습을 보인다. 그러나 곧 “영화를 본 이후에 첫사랑이 날 배신했다. 첫사랑 얘기하기 싫다”고 소리쳐 웃음을 자아낸다.

줄곧 할리우드 이슈 메이커로 꼽히는 데미 무어. 이날 방송에서는 데미 무어와 수많은 연하남과의 염문설이 재조명된다. 그녀가 놀라운 나이 차의 연하남에게 집착하는 이유와 충격적인 과거로 사람들을 경악에 빠뜨린 연하남의 정체까지 밝혀져 데미 무어의 오랜 팬을 자처한 이상민 역시 “몰랐던 과거다”라며 놀라움을 표할 정도.

데미 무어가 연하남들의 사랑을 차지하기 위해 수억 원을 들인 그녀만의 젊음 유지법이 공개되자 이상민은 “엄청난 노력이네요”라며 놀라움을 표하고, 김지민은 “가격도 그렇지만 다시 태어난 수준”이라며 감탄을 금치 못한다. 이어 프리젠터 박지민은 데미 무어가 젊어 보이기 위해 한 성형 수술까지 공개한다는 전언. 출연자 모두가 놀란 ‘연하남 컬렉터’ 데미 무어의 젊음 유지법은 방송에서 밝혀질 예정이다.

과연 데미 무어가 ‘젊음’과 ‘사랑’에 집착하게 된 사연은 무엇일까. 할리우드 이슈 메이커 데미 무어의 파란만장한 사생활은 9월 26일 월요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에서 방송되는 ‘장미의 전쟁’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