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퀴즈' 순창 할미넴 '힙합 무대'→씨엘, 투애니원 재결합 비화

  • 등록 2022-05-25 오후 6:19:55

    수정 2022-05-25 오후 6:19:55

사진=tvN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할머니 힙합 크루부터 투애니원 씨엘까지, 다양한 자기님들이 ‘유퀴즈’를 찾는다.

25일 방송되는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연출 박근형, 작가 이언주)’ 155회에서는 놀라운 비밀을 지닌 자기님들과 사람 여행을 떠난다. 사회심리학자, 월가 애널리스트, 할머니 힙합 크루, 가수 씨엘이 유퀴저로 출연해 저마다의 비밀스러운 삶의 경험을 나눌 계획이다.

먼저 사회심리학자 허태균 자기님은 한국인의 말과 행동 속에 숨겨진 심리에 대해 얘기한다. 서양의 개인주의, 동양의 집단주의와는 또 다른 한국인의 심리를 알려줄 예정으로 “뭐 먹을 거야?”, “내가 쏠게” 단 두 마디로 한국인의 심리를 완벽하게 설명해 놀라움을 자아낼 전망. 이러한 한국인의 심리를 기반으로 한국 사회 속 다양한 갈등의 원인과 해결 방안도 제시했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상상을 현실로 이뤄낸 28년 차 월가 애널리스트 신순규 자기님은 드라마 같은 인생 스토리를 소개한다. 열다섯 살에 홀로 피아노 미국 유학을 떠난 뒤 세계적인 명문 대학인 하버드, 프린스턴, MIT, 유펜에 모두 합격, 이후 애널리스트로 승승장구하기까지 신순규 자기님만의 특별한 노력과 인내의 시간을 공유한다. 영화 속에서만 보던 월가의 실상, 자기님만의 남다른 베이글 사랑, 큰 자기와 호형호제하게 된 사연 등 풍성한 토크가 이목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국제에미상 결선 후보에 올라 주목을 받은 다큐멘터리의 주인공으로 인생을 담은 힙합으로 찐 스웨그를 보여주는 ‘순창 할미넴’ 박향자, 김영자, 백성자 자기님과의 담소도 이어진다. 평균 연령 70세 이상의 논 갈고 밭매던 할머니들이 힙합에 입문, 젊은이들만의 문화라고 여겨졌던 힙합을 누구보다도 즐기게 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해 재미와 감동을 선사한다. 인생을 가사에 녹여낸 할미넴 3인방의 개성 넘치는 힙합 무대도 예고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최근 투애니원의 깜짝 재결합을 선보여 화제의 중심에 선 가수 씨엘이 ‘유 퀴즈’를 찾는다. 특히 최근 미국 최대 음악 축제인 ‘코첼라’를 통해 7년 만에 투애니원 완전체 무대를 극비리에 성사시킨 바 있는데, 그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혀 눈길을 끌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태양 결혼식에서의 웃지 못할 후일담부터, 씨엘 자기님을 경악하게 만드는 비밀의 단어도 공개해 웃음을 안겼다는 전언이다.

‘유 퀴즈 온 더 블럭’ 제작진은 “오늘 방송되는 155회에서는 은밀한 비밀을 지니고 있고, 비밀을 탐구하기도 하는 자기님들과 토크 릴레이를 이어간다. 우리가 몰랐던 인간 행동의 비밀, 어려움을 딛고 결실을 맺는 과정의 비밀들이 색다른 재미와 감동을 안길 것”이라고 전했다.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40분 방송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