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삼성전자, SUHD TV로 'CES 어워드' 휩쓸어

105형 벤더블 SUHD TV '최고 혁신상' 선정
  • 등록 2015-01-11 오전 11:00:00

    수정 2015-01-11 오전 11:00:44

[이데일리 장종원 기자] 삼성전자(005930)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5’에서 SUHD TV·타이젠 등으로 CES 어워드를 휩쓸었다.

11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미국 소비자가전협회(CEA)는 삼성이 출품한 SUHD TV 모든 모델(110형/105형/88형/86형/65형)에 CES 혁신상을 수여했다.

특히 세계 최초·최대 사이즈 105형 벤더블 SUHD TV ‘UN105S9B’는 ‘CES 2015 최고 혁신상’을 수상하면서, 삼성전자에게 4년 연속 TV 부문 ‘최고 혁신상’을 안겼다. 유명 산업 디자이너 이브 베하(Yves Behar)와의 합작으로 탄생한 TV ‘UN82S9W’도 CES 혁신상을 수상했다.

올해 삼성 스마트 TV 전 모델에 도입되는 타이젠 OS 역시 업계 표준을 이끌어나갈 오픈 플랫폼으로 가치를 인정 받아 혁신상을 수상했다.

CES 현장에 참여한 전 세계 주요 미디어들이 선정하는 어워드 역시 삼성 SUHD TV에 압도적으로 표가 몰렸다. CES 공식 매거진 ‘리뷰드 닷컴(Reviewed.com)’은 삼성 SUHD TV ‘JS9500’ 시리즈를 “믿을 수 없을 정도로 아름답다” 등의 찬사를 보내며 ‘에디터스 초이스(Editor’s Choice)’로 선정했다.

미국 유명 테크 매거진 ‘와이어드(Wired)’ 역시 ‘JS9500’ 시리즈를 TV부문에서 CES에서 가장 주목되는 TV로 선정하면서 “SUHD TV는 꺼져있을 때 조차 아름다우며 특히나 나노 크리스탈 기술이 만들어내는 컬러와 밝기는 당신의 입을 다물 수 없게 한다”고 극찬했다.

영국의 유수의 IT 매거진 ‘트러스티드 리뷰(Trusted Reviews)’는 삼성 SUHD TV 화질에 대해 “매우 생생하면서도 자연스러운 색을 표현한다“고 평가하며 TV 부문에서 유일하게 삼성 SUHD TV를 ‘CES 10대 혁신 기술(10 Best Tech Innovation of CES 2015)’에 선정했다.

삼성은 홈 엔터테인먼트 분야에서 36개, 가전·반도체·통신 등 전 분야에서는 총 88개의 현장 어워드를 획득해 CES 공식 어워드 뿐 아니라 현장 어워드에서도 압도적인 성과를 거두는 영예를 안았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인 김현석 사장은 ”삼성 SUHD TV는 TV가 표현할 수 있는 영역을 뛰어넘는 새로운 종의 TV“라면서 ”삼성이 과거 LED, 스마트, 커브드와 같은 제품을 선보이며 TV 산업의 흐름을 바꾸어 놓았던 것처럼 이번에 선보이는 SUHD TV도 완전히 새로운 카테고리로 자리잡아 진정한 혁신의 산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5’에서 새로운 종의 TV, SUHD TV로 CES 어워드를 휩쓸었다. 사진은 ‘CES 2015’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선보인 다양한 삼성 SUHD TV의 모습. (삼성전자 제공)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