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602.59 49.09 (+1.92%)
코스닥 873.29 3.11 (+0.36%)

크러쉬, 11월 12일 군대간다 [공식]

  • 등록 2020-10-19 오후 6:21:37

    수정 2020-10-19 오후 6:21:37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가수 크러쉬가 11월 12일 입대한다.

크러쉬는 19일 공식 팬카페에 직접 입대 소식을 전했다. 크러쉬는 “방송을 통해 많은 분들께서 알고 계시겠지만, 11월 12일부터 2년 정도 여러분과 잠시 헤어지는 시간을 가지게 되어 여러분들께 가장 먼저 알린다”며 “그동안 쉬지 않고 여러분께 더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기 위해, 그리고 여러분들과의 만남을 위해 달려왔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한동안 헤어질 걸 생각하니 너무 아쉬워 그 전에 저의 모든 걸 쏟아 부은 음악을 열심히 만들었고, 앨범 발매 마무리 작업을 정말 공들여 하고 있다”며 “기대 많이 해주시고, 저는 또 여러분들과 다시 만날 날을 고대하며 잘 지내겠다”고 덧붙였다.

크러쉬(사진=피네이션)
크러쉬 공식입장 전문

여러분! (긴글주의)

안녕하세요, 쉬바미 여러분. 크러쉬에요!

요즘 아침, 저녁으로 매우 선선한데 다들 건강 잘 챙기고 계시죠?

방송을 통해 많은 분들께서 알고 계시겠지만, 11월 12일부터 2년 정도 여러분과 잠시 헤어지는 시간을 가지게 되어 여러분들께 가장 먼저 알려요.

그 동안 쉬지 않고 여러분께 더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기 위해, 그리고 여러분들과의 만남을 위해 달려왔던 것 같아요.

정규 앨범도 오랜만에 선보이게 되었고, 작년 연말에는 콘서트도 했고요.

한 동안 헤어질 걸 생각하니 너무 아쉬워 그 전에 저의 모든 걸 쏟아 부은 음악을 열심히 만들었고, 앨범 발매 마무리 작업을 정말 공들여 하고 있습니다.

기대 많이 해주시고, 저는 또 여러분들과 다시 만날 날을 고대하며 잘 지내겠습니다.

우리 쉬바미 여러분들 항상 건강하고, 늘 지금처럼 행복하시길 바라요! 너무 너무 사랑합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