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한나, 내년 美 슈퍼볼 하프타임쇼 출연…5년 만 복귀 무대

  • 등록 2022-09-26 오후 5:59:27

    수정 2022-10-10 오후 10:36:01

리한나(사진=AP/뉴시스)
[이데일리 스타in 조태영 인턴기자] 팝스타 리한나가 내년 슈퍼볼 하프타임쇼에 출연한다.

뉴욕타임스 등 해외 매체는 25일(현지시각) 리한나가 내년 2월 미국 애리조나주 글렌데일의 스테이트 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미국프로풋볼(NFL) 챔피언 결정전인 슈퍼볼에서 하프타임 공연을 맡는다고 보도했다.

이날 리한나 역시 자신의 SNS에 풋볼 공을 들고 있는 손 사진을 올리며 해당 사실을 공식화했다.

리한나는 지난 2018년 1월 그래미상 시상식 이후 5년 만에 무대에 오른다. 슈퍼볼이 매년 1억 명 이상이 시청하는 미국의 국민 축제인 만큼 이 무대를 통해 화려한 복귀를 예고한 리한나에게 이목이 집중된다.

‘엄브렐라’, ‘돈 스톱 더 뮤직’, ‘러브 더 웨이 유 라이’, ‘다이아몬드’ 등의 히트곡으로 잘 알려진 리한나는 현재 자신의 이름을 내건 뷰티 및 란제리 브랜드를 운영 중이다. 올해 포브스 선정 ‘미국의 억만장자’ 리스트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