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넷플릭스 ‘지옥’ 열풍에…원작 네이버웹툰 조회수 22배 폭증

  • 등록 2021-12-06 오전 8:36:29

    수정 2021-12-06 오전 8:45:46

[이데일리 노재웅 기자] 전 세계를 사로잡은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의 인기가 네이버웹툰 원작에도 이어지고 있다.

네이버웹툰은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 공개된 이후 원작 웹툰의 주간 평균 조회수가 약 22배, 주간 평균 결제자수가 약 14배 증가했다고 6일 밝혔다. 이는 넷플릭스 시리즈 공개 전 3개월 주간 평균 대비 공개 후 2주간 평균값을 비교 분석한 결과다.

이와 함께 웹툰 ‘지옥’의 해외 연재도 활발하게 진행 중이다. 넷플릭스 시리즈 공개를 앞두고 원작 웹툰에 대한 해외 독자들의 관심이 증가해, 현재 웹툰 ‘지옥’은 네이버웹툰 글로벌 서비스를 통해 영어, 일본어, 태국어, 스페인어 등 총 10개의 언어로 제공되고 있다.

글로벌 연재 이후 ‘넷플릭스 시리즈의 원작을 보러 왔다’ ‘웹툰과 드라마 모두 강렬하다’ ‘넷플릭스 시리즈의 감독이 웹툰 원작자라는 사실이 놀랍다’ 등 해외 독자들의 긍정적인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고 네이버웹툰은 전했다.

한편 지난달 19일에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은 웹툰 원작자인 연상호 감독과 최규석 작가가 연출과 극본에 직접 참여했다. 시리즈 공개 후 3일 동안 4348만 시청 시간을 기록하며 넷플릭스 글로벌 톱10(비영어) 부문 1위를 차지해 전 세계적인 흥행에 성공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