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정KPMG-한투증권, 중견기업 M&A 활성화 위한 업무 협약

중소·중견기업 M&A 및 자본조달 시장개발 등 협력
  • 등록 2022-10-06 오전 8:24:34

    수정 2022-10-06 오전 8:24:34

[이데일리 김소연 기자] 삼정KPMG는 한국투자증권과 지난 5일 한국투자증권 본사에서 중소·중견기업의 인수합병(M&A) 및 자금조달(Financing)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구승회 삼정KPMG 재무자문부문 대표(사진 오른쪽)와 김성환 한국투자증권 개인고객그룹장이 5일 중소·중견기업의 M&A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정KPMG)
협약에 따라 양사는 중소·중견기업에 대한 M&A 및 자금조달 시장을 공동으로 개발하고 관련 서비스 제공을 위한 마케팅을 함께 수행한다.

양사는 M&A 뿐만 아니라 성장자본(Growth Capital) 조달과 상장 전 지분투자(Pre-IPO) 시장에서도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M&A 이후 기업을 매각한 오너는 매각대금을 한국투자증권 초고액자산가 전담 조직 글로벌웰스매니지먼트(GWM)의 컨설팅을 통해 전문적으로 관리할 수 있어 매각부터 자산관리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구승회 삼정KPMG 재무자문부문 대표는 “국내 중소·중견기업 창업자의 은퇴시기 도래 및 사모펀드의 공격적인 M&A, 가업상속에 대한 상속증여세율 이슈로 인해 M&A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며 “이번 양사의 협력을 통해 국내 중소·중견기업의 성공적인 M&A를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삼정KPMG는 우리 기업의 지속적인 성장을 돕기 위해 업계 최초로 M&A 전문가들의 집단 지성을 모은 ‘M&A센터’를 출범했다. 삼정KPMG M&A센터는 파트너 등으로 구성된 200명의 전문가들이 시장의 매물, 투자 기회 정보, 대형 퍼블릭 딜(Public Deal) 동향 등을 공유하고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 환경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딜 소싱(Deal Sourcing)부터 투자자 발굴·난이도 높은 매물의 매각 전략까지 성공적인 M&A 솔루션을 제시하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