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시원, '오마레' 카메오 제시카·효연과 정겹게 '찰칵'

  • 등록 2010-04-12 오후 6:22:11

    수정 2010-04-12 오후 6:22:11

▲ 가수 겸 배우 최시원과 소녀시대 효연 그리고 제시카


[이데일리 SPN 양승준 기자] 소녀시대 수영과 제시카 그리고 효연이 소속사 선배 슈퍼주니어 멤버 최시원을 위해 팔을 걷어 부쳤다. 세 사람은 지난 7일 일산 킨텍스에서 진행된 SBS '오!마이 레이디' 촬영에 최시원을 응원하기 위해 카메오로 나선 것.

이날 소녀시대 세 멤버는 극중 톱스타 성민우(최시원 분)가 등장하는 패션쇼에 참석, 포토타임을 갖는 게스트로 깜짝 출연했다.

최시원은 자신을 위해 카메오를 자청한 소녀시대 멤버들에게 "바쁜데 이렇게 출연해줘 고맙다"며 감사 인사를 전한 뒤 "수영은 같이 연기수업을 받아온 동생이라 서로 연기에 대한 이야기도 많이 나눈다. 다른 분들에게 친척동생이라고 소개하기도 한다. 서로 연기할 때 카메오 약속도 했다"고 말했다.
▲ 가수 겸 배우 최시원과 소녀시대 수영


이에 수영은 "(최)시원오빠가 출연하는 드라마라 꼬박 모니터하고 있다. 첫 회 전혜진과의 키스신이 기억나는데, 오빠는 보면 볼수록 연기를 참 멋있게 잘 하더라"고 화답했다.

제시카도 "시원 오빠의 연기에 대한 욕심을 잘 아는데 이번 드라마를 통해 진정한 연기자로 거듭나면 좋겠다. 나도 기회가 된다면 정극에 도전하고 싶다"고 연기 욕심을 보였다.

이날 소녀시대 세 멤버가 카메오로 출연한 촬영분은 12일 방송된다.

(사진=SM 제공)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