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358.41 11.67 (+0.5%)
코스닥 824.65 2.4 (+0.29%)

강연재 "전광훈 목사님 건강 회복, 담대하게 기도하시는 중"

  • 등록 2020-09-21 오전 6:03:00

    수정 2020-09-21 오전 7:14:15

[이데일리 장영락 기자] 코로나19 집단감염 사태 매개로 지목된 사랑제일교회 변호인인 강연재 변호사가 전광훈 목사 근황을 전했다. 강 변호사는 “문재인 정권이 끝날 때까지 목사님이 고난을 당하실 것”이라고 주장했다.

강 변호사는 이날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에게 진단검사 진상과 관련한 공개토론을 제안한 뒤, 보수성향 유튜브 채널 ‘너몰라TV’와 인터뷰를 가졌다.
사진=뉴시스
강 변호사는 인터뷰에서 “정부가 모든 권력을 쥐고 멋대로 하고 있어서 고난의 시기일 수밖에 없다”며 “그러나 하늘이 알고 땅이 안다. 문재인 정부 권력이 크게 흔들리고 있다고 생각하고 국민들이 많이 놀라고 언론발표만 믿으신 분도 있지만 점점 더 실체를 알아가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우리가 원래 투쟁했던 꿋굿이 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사랑제일교회 등 보수 진영 지지자들에게 투쟁을 독려했다.

강 변호사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질병관리청에 공개토론을 요청한 것에 대해서는 “왜 당신들만 모든 정보 쥐고 발표하고 싶은 것만 발표하고 멋대로 하느냐, 그 결과 어떻게 됐나 (질문하는 것)”이라며 “반대하는 국민들만 때려잡은 거 말고는 없다”고 주장했다.

사랑제일교회 등 정부 반대 측을 탄압하기 위해 진단검사를 임의로 발표하고 있다는 주장을 굽히지 않고 있는 것이다.

강 변호사는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에 대해서는 “그렇게 당당하고 국민영웅이면, 잘했으니까 국민영웅 됐을꺼 아니냐”며 비아냥을 날리기도 했다. 강 변호사는 “합당한 의혹, 문제 제기하고 있는데 그거는 하나도 안듣고 자기들끼리 국민영웅 잔치하고 있지 않느냐”며 거듭 토론을 요청했다.

강 변호사는 사랑제일교회 전광훈 목사 근황도 전했다. 강 변호사는 “전광훈 목사님은 코로나에서도 완전히 벗어나셨고 건강을 다시 회복해가고 계신다”며 “앞으로도 문재인 정권이 끝나기 전까지는 재판이든 수사든 온갖 고난을 당하실걸로 보이는데 목사님은 워낙 담대하게 받아들이고 계속 기도하고 계시다”고 전했다.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 등으로 구속 기소된 전 목사는 지난 4월 보석 신청으로 석방됐으나, 대규모 집회 참여 등 보석조건 위반으로 보석이 취소돼 이달 초 재수감됐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