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370.86 12.45 (+0.53%)
코스닥 830.67 6.02 (+0.73%)

“부산까지 7시간”…추석 고속도로 정체 시작

서울~광주 5시간 30분 소요
  • 등록 2020-09-30 오전 9:22:05

    수정 2020-09-30 오전 11:20:38

[이데일리 이광수 기자] 추석 연휴 첫날인 30일 귀성 차량이 몰리면서 전국 고속도로 정체가 시작됐다.

이날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요금소 기준 승용차로 서울요금소를 출발하면 △부산 6시간 50분 △대구 5시간 50분 △광주 5시간 30분 △목포 4시간 40분 △강릉 4시간 20분 △대전 3시간 10분이 소요된다.

이날 오전 9시 30분 기준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은 반포~서초에서 2km구간이, 안성~입장(휴)부근 5km, 망향(휴)~천안(휴)부근 18km, 옥산~남이분기점부근 10km 구간 등에서 차들이 거북이 걸음을 하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는 목포 방향으로 발안IC에서 서평택IC까지 차들이 시속 40km 미만으로 달리고 있고 서산~운산터널부근 4km 구간에서 소통이 원할하지 않다.

이날 전국 예상 교통량은 457만대로,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이동하는 차량이 47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이동하는 차량이 31만대일 것으로 관측된다. 귀성방향 정체는 오전 11시에서 낮 12시 절정에 이르렀다가 오후 7~8시께 해소될 것으로 전망됐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