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19.23 13.07 (+0.43%)
코스닥 992.64 2.43 (-0.24%)
현대중공업 청약 경쟁률
live_hov

현대중공업 실시간 경쟁률

윤석열 입당에 몸값 높아진 홍준표…與, 지지 잇따른 이유는?

정청래 “민주당 공격 아무것도 아냐”
안민석 “거친 입담 尹 무너뜨려…추석 전 결판”
洪, 내달 5일까지 휴가…향후 정국 구상
  • 등록 2021-07-31 오전 11:09:07

    수정 2021-07-31 오전 11:26:31

[이데일리 박태진 기자] 야권 유력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국민의힘에 전격 입당하자 경쟁자인 홍준표 의원이 여당의 지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전투력이 좋은 홍 의원이 당내 경선과정에서 윤 전 총장을 쓰러뜨려 주길 기대하는 모습이다.

야권 유력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국민의힘에 전격 입당하자 경쟁자인 홍준표 의원이 여당의 지지를 한 몸에 받고 있다.(사진=이데일리DB)
정청래 민주당 의원은 31일 페이스북을 통해 “윤석열은 이제 안팎으로부터 공격을 받을 것”이라며 “앞으로 민주당 공격은 아무것도 아니니 홍준표의 입을 조심하라”고 충고했다.

정 의원은 “국민의힘 정글에서 가장 센 이빨은 홍준표로 이분은 지금까지 조용히 이를 갈고 있었다”면서 “이제 입당했으니 봐주는 거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재명 캠프 총괄특보단장인 안민석 민주당 의원도 “윤석열 입당으로 최대의 수혜자는 홍준표가 될 것”이라며 “홍준표의 정치적 내공과 거친 입담이 윤석열 댐을 무너뜨리려 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어 “검사 출신인 윤석열 대 홍준표 검의 대결은 추석(9월 21일) 전후 결판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반면 홍 의원은 다음달 5일까지 여름 휴가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 30일 페이스북을 통해 “향후 정국 구상도 하고 모든 것을 비우고 8월 중순부터 시작하는 전국 순회 일정도 점검하겠다”고 했다.

그간 홍 의원은 윤 전 총장에 대해 드루킹 사건 은폐 의혹, 가족 의혹 등에 대해 공세를 취해 온 만큼 휴가를 통해 체력 보충은 물론 검증의 칼날을 바짝 세워 돌아올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