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출' 4DX 상영 확정…극한의 긴장→강렬한 영화적 체험

  • 등록 2024-07-02 오후 3:57:37

    수정 2024-07-02 오후 3:57:37

(사진=CJ ENM)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영화 ‘탈출: 프로젝트 사일런스’(감독 김태곤, 이하 ‘탈출’)가 4DX 특별 포맷 상영을 확정하고 2일 포스터를 공개했다.

‘탈출’은 짙은 안개 속 연쇄 추돌 사고가 일어나고, 붕괴 위기의 공항대교에 풀려난 통제불능의 군사용 실험견들로부터 살아남기 위해 극한의 사투를 벌이는 사람들의 이야기 를 담은 재난 생존 스릴러다. 영화 ‘탈출’이 4DX 특별 포맷 상영을 확정했다. 차량 안에서 펼쳐지는 리얼한 연쇄 추돌 사고의 충격과 무너지는 공항 대교의 떨림을 생생하게 전달하며 매캐한 냄새의 향기 효과와 자욱한 안개 효과를 더한 4DX 포맷은 끊임없이 닥쳐오는 연쇄 재난 상황을 보다 생생하게 구현해 내 관객들에게 마치 붕괴 직전의 공항대교 한복판에 있는 듯한 몰입감을 선사하며 오직 극장에서만 체험할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안겨줄 것이다.

함께 공개된 4DX 포스터는 붕괴 직전에 놓인 공항대교를 떠올리게 만드는 구도로 눈길을 끄는 가운데, 위태로운 재난 현장을 리얼하게 담아내 이목을 집중시킨다. 한 치 앞도 가늠할 수 없는 자욱한 안개 속, 언제 어디서 나타날지 모를 군사용 실험견 ‘에코‘들의 동태를 살피는 특공대와 그들이 비추는 작은 불빛에 의지해 조심스럽게 이동하는 생존자들의 행렬이 긴장감을 자아낸다. 사방을 경계하는 생존자들 사이, 산산조각난 가드레일과 자동차들의 잔해는 마치 폐허를 연상시키는 공항대교의 모습을 보여주며 사상 최악의 연쇄 재난 상황을 짐작케 한다.

‘탈출’은 연출을 맡은 김태곤 감독을 필두로 한국영화계를 이끌고 있는 국내 최고 제작진이 의기투합해 주목받고 있다. 매 작품 높은 퀄리티의 기술력을 선보여온 ‘신과함께’ 시리즈의 김용화 감독이 제작을 맡았고,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기생충’, ‘곡성’ 등 한국영화계를 대표하는 홍경표 촬영감독이 참여해 재난 현장을 역동적이면서 드라마틱하게 담아냈다. 여기에 ‘승리호’, ‘신과함께’ 시리즈 등 국내 최고의 VFX 회사 덱스터 스튜디오가 가세해 헬기 추락, 탱크로리 폭발, 다리 붕괴 등 스펙터클한 재난 상황과 생존자들을 공격하는 실험견들의 움직임까지 리얼하게 담아내 4DX 특별 포맷 상영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더 높인다

4DX 특별 포맷 상영을 확정하며 예비 관객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키는 영화 ‘탈출’은 오는 7월 12일(금) 전국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분수대에 아기천사
  • 또 우승!!!
  • 물속으로
  • 세상 혼자 사는 미모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