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주군의 태양' 서인국, '상남자였네'..치열한 자기관리 눈길

  • 등록 2013-07-09 오후 1:44:22

    수정 2013-07-09 오후 1:44:22

배우 겸 가수 서인국.
[이데일리 스타in 강민정 기자]배우 겸 가수 서인국이 ‘상남자’로 돌아온다.

서인국은 SBS 수목 미니시리즈 ‘주군의 태양’에서 남성미를 물씬 풍기는 ‘상남자’로 변신한다. 극중 사람을 지키는 일을 하고 싶다며 보안업체 일을 시작한 강우 역을 맡아 새로운 매력을 발산한다. 부드러운 외모, 목소리를 갖고 있지만, 뼛속까지 가득 찬 무거운 카리스마를 감추고 있는 강우는 소지섭과 공효진 옆에 머물면서 비밀스런 업무를 진행하는 모습으로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서인국은 지난달 16일 경기도 일산 탄현세트장에서 진행된 촬영에서 한층 깊어진 눈빛 연기를 선보이며 그동안 닦아왔던 연기 내공을 마음껏 표출했다. 이날 촬영 분은 극중 강우가 태공실(공효진 분)이 관리인으로 있는 고시텔에 입주를 결정, 고시텔 주인과 함께 방을 둘러보며 무심한 듯 알 수 없는 표정을 드러내는 장면. 첫 등장부터 묘한 분위기를 풍겨내는 강우의 모습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킬 예정이다.

무엇보다 서인국은 이날 촬영에서 극중 카리스마 있고 차분한 성품의 강우 캐릭터를 강조하기 위해 블랙셔츠와 바지를 매치하는 일명 ‘올블랙룩’을 선보여 시선을 사로잡았다. 강우 역을 위해 끊임없는 웨이트트레이닝으로 몸을 관리해왔던 서인국은 대본 리딩 때보다도 날렵해진 모습으로 등장해 여성 스태프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서인국의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는 “서인국은 강우 역을 위해 깊은 눈빛 연기, 표정 처리 등 디테일한 연기표현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며 “특히 외모에서 조차 강우의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드라마 캐스팅 확정 이후 식이요법과 웨이트트레이닝을 병행, 체중감량은 물론 남성미 넘치는 몸매를 완성했다”고 전했다.

‘주군의 태양’은 인색하고 오만방자한 남자와 귀신을 보는 능력을 가진 눈물 많은 여자의 영혼 위로 콤비플레이를 담은 ‘로코믹 호러’. ‘내 여자 친구는 구미호’ ‘최고의 사랑’ 등을 집필한 홍정은-홍미란 작가와 ‘찬란한 유산’ ‘검사프린세스’ ‘시티헌터’를 연출한 진혁 PD가 호흡을 맞춘다. 서인국을 비롯해 배우 소지섭 공효진 김유리 등이 출연한다. ‘너의 목소리가 들려’ 후속으로 방송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