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최지만, 개막전서 대타로 나와 2루타에 결승 득점

  • 등록 2018-03-30 오후 12:48:09

    수정 2018-03-30 오후 12:48:09

최지만(사진=AFPBBNews)
[이데일리 스타in 조희찬 기자] 최지만(밀워키 브루어스)이 극적으로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개막 로스터에 합류한 데 이어 개막전에서 2루타와 결승 득점을 올리며 팀 승리를 견인했다.

최지만은 30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2018시즌 MLB 개막전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전에서 팀이 1-1로 비기고 있던 연장 12회초 대타로 나와 2루타를 기록했다. 후속 타자의 안타 때 홈을 밟아 결승 득점도 올렷다.

최지만은 연장 12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제러미 제프리스 대신 타석에 올랐다. 상대 투수 애덤 심버의 4구째 체인지업을 당겨쳐 2루타로 연결했다. 다음 타자 올랜드 아르시아의 중전 적시타가 터졌고 최지만은 홈을 밟았다.

밀워키는 12회말 샌디에이고의 추격을 막았고 2-1로 승리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