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트롯대세' 송가인 열창에 감탄이 절로…온라인도 들썩

[제7회 이데일리 문화대상]
  • 등록 2020-05-19 오후 7:42:26

    수정 2020-05-20 오전 7:50:48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트롯 열풍 주역’ 송가인과 ‘신흥 음원 강자’ 장덕철(장중혁, 덕인, 임철)이 올해로 7회째를 맞은 ‘이데일리 문화대상’을 찾아 풍성함을 더했다.

19일 서울 중구 통일로 KG타워 내 KG하모니홀에서 열린 ‘제7회 이데일리 문화대상’ 시상식에서 축하 공연을 펼친 이들은 빼어난 노래 실력으로 문화계 주요 인사, 심사위원단 등 현장을 찾은 100여 명에게 잊지 못할 감동을 선사했다.

가수 송가인이 19일 서울 중구 통일로 KG타워 내 KG하모니홀에서 열린 ‘제7회 이데일리 문화대상’에서 축하공연을 하고 있다. (사진=방인권 기자)
그룹 장덕철이 19일 서울 중구 통일로 KG타워 내 KG하모니홀에서 열린 ‘제7회 이데일리 문화대상’에서 축하공연을 펼치고 있다.(사진=이영훈 기자)
먼저 무대에 올라 공연을 선보인 건 장덕철이다. 세 멤버의 이름을 한 글자씩 딴 ‘장덕철’이란 그룹명을 내세워 활동 중이라고 밝혀 이목을 끈 이들은 아련한 봄 감성이 느껴진 발라드 트랙 ‘시작됐나 봄’으로 아름다운 하모니를 들려주며 귓가를 즐겁게 했다.

이후 음원차트에서 ‘역주행’ 신화를 쓰며 음악 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은 ‘그날처럼’으로 애절하면서도 호소력 짙은 3인 3색 음색을 뽐내 환호와 박수를 받았다. 멤버들은 “격식 있는 자리가 오랜만이라 떨린다”고 긴장감을 드러냈지만, 라이브 무대에는 흔들림이 없었다.

“한 많은 대동강아 ~ 변함없이 잘있느냐 ~ ”

경연 프로그램 ‘미스트롯’에서 영예의 ‘진’을 차지하며 주가를 높인 송가인도 무대를 빛냈다. 송가인은 ‘미스트롯’ 경연 당시 불러 화제를 모았던 손인호 원곡의 ‘한 많은 대동강’과 지난해 발표한 정규 1집 수록곡 ‘서울의 달’을 선곡해 특유의 구성진 목소리로 무대를 휘어잡아 감탄을 자아냈다. 중앙대학교 음악극과 출신으로 국악에도 남다른 일가견이 있는 송가인의 폭넓은 음악 스펙트럼은 순수예술과 대중문화가 만나는 자리인 ‘이데일리 문화대상’에서 더욱 빛을 발했다.

그런가 하면 송가인의 무대는 온라인상까지 들썩이게 했다. 송가인이 등장하자 시상식을 생중계한 이데일리TV 유튜브 채널 채팅창에는 하트와 엄지 척 이모티콘 물결이 일어 눈길을 끌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