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엔 이슈될까…루미너스, 음악 색깔 확 바꾸고 컴백[종합]

17일 정규 1집 발매
'엔진' 등 10곡 수록
  • 등록 2022-08-17 오후 5:01:06

    수정 2022-08-17 오후 5:01:06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그룹 루미너스(LUMINOUS·영빈, 수일, 스티븐, 우빈)가 음악 색깔을 확 바꾼 신곡으로 이름 알리기에 나선다.

루미너스는 17일 오후 4시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첫 정규앨범 ‘루미너스 인 원더랜드’(LUMINOUS in WONDERLAND) 발매 기념 언론 쇼케이스를 열고 컴백을 알렸다.

이날 멤버들은 “음악 스타일을 180도 바꿔 희망찬 메시지를 담은 곡으로 활동하게 됐다”며 “‘이지 리스닝’ 곡으로 대중에게 한발 더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게 돼 설렌다”고 입을 모았다.

멤버들이 활동에 대한 설렘을 표한 곡은 앨범 타이틀곡인 ‘엔진’(Engine)이다. ‘내가 나 스스로를 사랑한다면 그만큼 세상도 꿈속처럼 자유롭고, 뭐든 해낼 수 있는 원더랜드 같은 공간이 될 수 있다’는 메시지를 담은 곡으로 파워풀함과 청량함이 뒤섞였다.

수일은 “이전 활동곡들은 다크하면서도 파워풀했다. 이번 곡을 듣고 청량하고 밝은 이미지를 보여줄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영빈은 “올여름 ‘엔진’으로 활동하며 좀 더 많은 분에게 팀을 알리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루미너스 인 원더랜드’는 데뷔 미니앨범 ‘유스’(YOUTH)와 두 번째 미니앨범 ‘빛과 어둠 사이’(Self n Ego)를 잇는 ‘루미너스 시리즈’ 3부작의 완결판에 해당하는 앨범이기도 하다.

루미너스는 ‘해피니스 리브스 히어’(Happiness lives here)를 앨범을 관통하는 메시지로 택해 삶의 크고 작은 이야기를 주제로 다룬 곡들을 작업했다.

타이틀곡 ‘엔진’을 포함해 ‘마리오네트’(Marionette), ‘크리쳐’(Creature), ‘유어 오션’(Your Ocean), ‘열대야’(Crazy), ‘파’(Far), ‘홀로그램’(Hologram), ‘업사이드 다운’(Upside Down), ‘토킹 마이셀프’(Talking myself), ‘레전드’(Legend) 등 10곡이 이번 앨범에 담은 곡들이다.

영빈은 “데뷔한 지 1년이 되지 않은 시점에 정규앨범을 발매하게 돼 뿌듯하다”며 “이번 앨범을 준비하면서 한층 더 성장했다”고 힘주어 했다.

루미너스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 플랫폼을 통해 새 앨범 전곡 음원을 공개하고 컴백 활동에 돌입한다.

수일은 “인원이 적은 팀이라는 점을 살려 멤버 각자의 매력을 보여줄 수 있는 활동을 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우빈은 “그가 항상 라이브로 무대를 해왔는데 큰 이슈가 되지 않 았다”며 “이번 활동으로 ‘라이브를 잘하는 아이돌’이라는 걸 알려 ‘라이브돌’이라는 수식어를 얻고 싶다”고 소망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