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한여름밤의 휴식 콘서트…설하윤·안성준 참여

  • 등록 2022-08-10 오후 8:03:05

    수정 2022-08-10 오후 8:03:05

(사진=손범규스피치아카데미)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코로나19로 지친 인천시민들에게 휴식의 시간을 제공하고, 멋진 대중예술음악의 감동을 느낄 수 있는 콘서트가 열린다. 손범규스피치아카데미가 주최하고, 사회적협동조합 아트컬쳐가 주관하는 ‘인천시민과 함께하는 한여름 밤의 휴식 콘서트’는 좀처럼 보기 힘든 오케스트라와 대중가요 가수들의 만남으로 관객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물할 예정이다.

특히 김정택SBS명예예술단장은 그동안 20만곡이 넘는 편곡(불티, 밤이면 밤마다 등)으로 수많은 히트곡을 만들어냈으며, 2003년 대통령표창, 2018년 보관문화훈장을 수상한 대한민국 대표 대중문화예술인으로, 72세의 나이가 믿기지 않을 만큼 열정적인 무대 연출과 진행을 보여줬었다. 이번 공연에서는 2년 전 구강암 수술이후 새롭게 느낀 삶의 의미와 공연, 나눔의 생각들을 손범규아나운서와 함께 중간중간 관객들과 공유하는 시간도 갖는다.

한국아나운서연합회장을 역임한 손범규아나운서는 26년의 SBS아나운서 생활을 희망퇴직하고 정화예술대학교 초빙교수로 재직중이며, 인천에서 ‘손범규 스피치 아카데미’를 개원하고 시민들에게 ‘말하기’교육을 진행하면서 지역 사회 문화교류 활동에도 앞장서고 있다.

8월12일 금요일 청라호수공원 야외음악당에서 저녁 7시부터 열리는 콘서트에는 ‘사랑과 우정사이, 슬프도록 아름다운, 유리의 성’같은 히트곡으로 유명한 K2의 김성면이 오랜만에 팬들을 만나고, 다양한 예능프로그램에서 예능인의 끼를 보여주고 있는 설하윤이 ‘속담파티, 눌러주세요’ 등을 열창한다.

또 2021년 MBC 트로트의 민족에서 우승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안성준이 오케스트라와 트로트의 멋진 협연 무대에 등장하고, 국악계의 떠오른 샛별 양은별도 국악과 오케스트라의 새로운 만남을 시도한다.

KBS의 새가수 대표인 오현우와 전국트롯체전의 전라도대표였던 진이랑도 인천시민들에게 트로트의 새로운 면모를 보여줄 열창을 선보인다.

휴식콘서트는 무료관람이며, 청라호수공원 야외음악당에서의 공연이지만 코로나 19방역수칙을 준수하는 안전한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