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월드 조성”…CJ ENM·파주시, 상생협약 체결

  • 등록 2019-06-12 오후 5:12:54

    수정 2019-06-12 오후 5:12:54

허민회 CJ ENM 대표이사(오른쪽)와 최종환 파주시장(사진=CJ ENM)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파주 통일동산지구에 원스톱 콘텐츠 제작시설이 들어선다.

CJ ENM (대표이사 허민회)은 파주 통일동산지구 특별계획구역 내 방송 콘텐츠 제작 및 복합체험시설인 ‘CJ ENM 콘텐츠 월드(가칭)’ 조성을 위해, 파주시와 상생협약을 12일 체결했다. 이 날 파주시청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허민회 CJ ENM 대표이사와 최종환 파주시장이 참석했다. 2023년 하반기 완공을 목표로 212,884.7m2 (약 6.4만평) 규모의 대단위 스튜디오와 체험시설을 조성딜 예정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CJ ENM은 2023년까지 단계적으로 기반시설을 조성해 양질의 콘텐츠 제작 인프라를 마련하는 동시에 일자리 창출 등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위해 노력하고, 파주시는 사업 추진을 위한 행정지원을 맡기로 했다.

CJ ENM은 ‘CJ ENM 콘텐츠 월드’ 조성으로, 상암 본사와 약 30여 분 떨어진 곳에 콘텐츠 제작부터 후반작업까지 원스톱으로 가능한 안정적인 제작 인프라를 확보할 수 있게 됐다. 또한 파주시는 지역경제활성화를 통한 지역 사회 발전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CJ ENM 콘텐츠 월드’는 10여 개의 스튜디오, 오픈 세트, 특수 촬영 시설,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전시·체험 시설까지 결합된 원스톱 복합 제작 시설이다. △대단위 스튜디오, 야외 오픈세트 등 제작시설, △VFX, SFX 등이 가능한 특수 촬영 스튜디오, △경찰서, 병원 등 상설세트 등으로 각각 구성된다. 또한 일부 공간은 중소 외주 제작사에 사무실로 제공해, 콘텐츠 업계와 상생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든다는 계획이다.

CJ ENM과 파주시는 ‘CJ ENM 콘텐츠 월드’를 통해 연간 120만명의 국내외 관광객 유치에 나선다는 목표다. 고용창출효과도 향후 10년 간 2만 1천여 명으로 예상되며, 생산유발효과는 2조 2천억원으로 전망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